최근 수정 시각 : 2019-06-24 17:12:33

성운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천문학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 Nebula[1]

파일:iSlIgyu.jpg
용골자리 성운의 일부분

1. 개요2. 구분
2.1. 원리에 따른 구분
2.1.1. 발광성운2.1.2. 암흑성운2.1.3. 반사성운
2.2. 별에 의해 생긴 성운
2.2.1. 행성상성운2.2.2. 초신성 잔해2.2.3. 볼프-레이에별
2.3. 그 외

1. 개요

간단히 말해 성운은 우주공간에 분포한 성간 물질이, 어떠한 요인으로 '비교적' 좁은 지역에 밀집해 있는 것을 말한다.[2] 과거에는 망원경의 성능이 떨어져 성운과 먼 은하를 구분지을 수가 없어서 별과 달리 뿌옇게 보이는 천체들을 모조리 성운으로 분류했었지만, 고성능 망원경이 발명되고 외부 은하가 존재한다는 것을 깨달은 후에는 이 둘을 완전히 다른 천체로 구분하게 되었다. 주로 수소, 헬륨, 먼지 등으로 이루어져있고, 본래대로라면 이 물질들만으로는 스스로 빛을 낼 수가 없으나,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하여 빛을 내게 된 덕분에 지구에서 관측할 수 있다. 성운은 우리가 보기에는 하늘의 구름처럼 짙고 두터운 구름으로 보이나, 실제로는 지구 대기의 몇 백만에서 몇 만분의 1 수준의 희박한 밀도를 지니고 있다.[3] 또한 대부분의 성운은 매우 거대하다. 지름은 적어도 1~2광년을 상회하며, 거대한 것은 1500광년에 달하는 크기를 가진 것도 있다.

사실 성간 물질들은 분자 구름의 형태로 성운과는 비교도 안 될 만큼 많은 양이 우주 공간에 분포해 있다. 성운은 이러한 분자 구름이 밀집되어 모종의 이유로 인해 우리 눈에 보이게 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이런 성운이 새로운 별을 생성하는 재료가 된다고 알려져있다.

2. 구분

2.1. 원리에 따른 구분

2.1.1. 발광성운

파일:Orion_Nebula_-_Hubble_2006_mosaic_18000.jpg
사진은 오리온 성운

가장 흔하고, 가장 대중적인 성운. 주변 별들로부터 오는 자외선에 의해 전리된 수소 원자들이 재결합하면서 방출선을 내기 때문에 붉게 빛난다.

2.1.2. 암흑성운

파일:Barnard_33.png
사진은 말머리 성운

암흑성운(Dark Nebula)는 스스로는 빛나지는 않지만, 관측자의 입장에서 성운의 뒷 배경으로부터 오는 빛을 가려서 보이게 되는 성운으로, 성간물질의 그림자에 가깝다. 이름 그대로 검게 보인다. 별들이 있어야 할 곳에 아무 것도 안보이거나, 배경에 있는 발광 성운으로부터 오는 빛을 차단하는 것으로 그 모습을 드러낸다.

2.1.3. 반사성운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00px-Reflection.nebula.arp.750pix.jpg
위 사진은 마귀 할멈 성운, 가장 희귀한 형태의 성운으로, 주변 별빛을 산란시켜 빛나는 성운이다.[4] 간혹 붉게 보이는 경우도 있으나 보통은 푸른 색으로 빛난다.

2.2. 별에 의해 생긴 성운

파일:wiki_star_white_logo.png 항성 갈색왜성
{{{#!folding [ 펼치기 · 접기 ]주계열성
이후 단계
극대거성 (0)청색극대거성황색극대거성적색극대거성
초거성 (I)청색초거성황색초거성적색초거성
밝은 거성 (II)
거성 (III)청색거성황색거성적색거성
준거성 (IV)
주계열성 (V)청색
(O)
청백색
(B)
백색
(A)
황백색
(F)
황색
(G)
주황색
(K)
적색
(M)
준왜성 (VI)
항성의 탄생 과정원시별전주계열성
잔해밀집성블랙홀중성자별
(펄서 / 마그네타)
백색왜성 (D)흑색왜성청색왜성
초신성성운초신성 초신성 잔해 행성상 성운
갈색왜성 / 준갈색왜성*(L)형(T)형(Y)형
기타볼프-레이에 별(W)
특이별탄소별 (C)지르코늄 별 (S)
괄호 안의 로마자 기호는 분광형*: 항성이 아님
}}}||

별이 가스를 대량으로 방출할 때에도 성운이 생성되며, 이들은 대부분이 발광 성운이다. 이러한 성운들은 단일 별에서 나왔기 때문에 규모가 작고, 수명도 수만~수십만 년 정도로 짧다.

2.2.1. 행성상성운

파일:3rK3zyp.jpg
헬릭스 성운

행성상성운은 태양과 같은 유형의 항성이 일생을 다 하고 백색왜성이 되기 전 거성 단계에서 거대한 크기로 팽창한 외피층을 자신의 강력한 항성풍으로 우주공간으로 대량으로 방출한 것이 성운의 형태로 관측되는 것을 말한다. 보통 중심부에서 백색왜성이 관측되며, 매우 높은 온도의 가스가 방출된데다 강력한 자외선을 쬐기 때문에 가스들이 이온화 되어있어 아름다운 색을 띄게 된다.

망원경으로 보아도 지름이 없는 '점'으로만 보이는 일반적인 별과 달리 각지름이 상당하여 면적이 있는 '행성'처럼 보이기 때문에 행성상(狀) 성운이라고 부르지만, 생성 과정에 행성이 관여하진 않는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00px-Ant_Nebula.jpg
개미 성운

3개의 성운이 복합적으로 얽혀 개미 형상을 한 성운. 직각자 자리에 위치한다.

2.2.2. 초신성 잔해

파일:6FxgMvX.jpg
게 성운

거대한 별이 일생을 다 할때 초신성 폭발을 일으켜 자신이 가진 물질을 일순간에 우주 공간으로 방출하는데, 그 때의 흔적이다. 요컨대 거대한 별의 시체라고 볼 수 있다. 이러한 초신성의 잔해들로 이루어진 성운이 많고, 잔해들은 다시 뭉쳐서 또 다른 행성,별이 될 수 있다. 즉 '별은 죽어서 잔해를 남기고, 그 잔해가 다시 별이 된다.'

2.2.3. 볼프-레이에별

파일:xKgoOzB.jpg
M1-67 성운

볼프-레이에별은 아주 무거운 질량을 가진 항성의 최종 진화 단계로, 어마어마하게 불어난 외피층을 자신의 강력한 항성풍으로 날려보내 내핵이 드러난 별인데, 이는 초신성폭발의 전조라고 볼 수 있을 정도로 매우 불안정한 상태이다. 또한 막대한 양의 가스를 주변으로 흩뿌린 상태라 성운이 형성된다. 형성 과정은 행성상 성운과 비슷하나, 반응이 비교도 안되게 폭발적인게 특징으로, 구조도 매우 복잡하고 성운 한 가운데에 아주 밝은 별이 존재하는 등 대단히 활동적이다.이들이 항성풍으로 잃어버리는 질량은 태양이 항성풍으로 잃는 질량의 10억 배에 달하는 수준이며, 이러니 당연히 성운이 형성 될 수밖에 없는 것.

2.3. 그 외

이들 성운은 항성계와 행성계의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별이 일생동안 핵융합한 무거운 원소들을 주변에 흩뿌리며, 가벼운 원소들은 다시 별의 재료로 활용되어 새로운 별이 탄생하게 된다. 현재 태양계도 이러한 성간 물질에서 비롯한 것으로 보이며, 사실상 여러분 자신과 주변을 이루는 수소를 제외한 모든 물질은 수십억년 전에 폭발했거나 백색왜성으로 쪼그라들어 사라진 어떠한 항성 내부에서 핵융합으로 생긴 물질로 이루어져 있는 것이다.


[1] 복수형은 Nebulae.[2] 물론 말이 좁다는 거지 실제론 태양계 크기의 몇십배에 달하며, 성간물질 하나하나가 그만큼 떨어져 있다. 즉 인간이 성운 안으로 들어간다면 아무것도 잡히지 않을 것이다. 겉모습만 밀집돼 보일 뿐이다.[3] 우주의 빈 공간에 비교한 상대적인 것이다. 우주의 넓은 범위에 퍼져있어서, 실제 밀도는 1 세제곱 cm에 100~300개의 분자가 있는 정도다.(출처 필요) 단 그 범위가 굉장히 넓어서 그런 것으로, 총 질량은 태양의 10~100배에 이를 정도로 높다.[4] 마귀할멈 성운의 경우 리겔의 빛을 반사해 빛난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