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10-28 20:08:35

미후네(나루토)

{{{#!wiki style="margin: 0 -10px -5px"
{{{#000000 {{{#!folding [ 펼치기 · 접기 ]
<colcolor=#000000,#FFFFFF> 대권(최고 리더) <colcolor=#000000,#FFFFFF>에이(라이카게)
전투대연대 연대장 가아라(카제카게)
제1부대(전투중거리부대)
대장 다루이
대원 아키미치 쵸자 | 아츠이 | 휴우가 히아시 | 사무이 | 텐텐 | 하가네 코테츠 | 카미즈키 이즈모
제2부대 (전투근거리부대)
대장 키츠치
대원 휴우가 히나타 | 휴우가 네지 | 카루이 | 쿠로츠치
제3부대 (전투근중거리부대)
대장 하타케 카카시
대원 마이트 가이 | 하루노 사쿠라 | 록 리 | 타지키 | 마키 | 신지 | 우즈마키 나루토 | 쿠라마 | 킬러 비 | 규키
제4부대 (전투원거리부대)
대장 가아라(카제카게)
대장 대리 나라 시카마루
대원 아키미치 쵸지 | 테마리
제5부대 (전투특별부대)
대장 미후네
대원 아부라메 시노 | 야마나카 이노 | 이누즈카 키바 | 아카마루 | 이누즈카 하나 | 하이마루 삼형제
기습부대
대장 칸쿠로
대원 사이 | 오모이 | 잇탄 | 키리 | 탄고 | 휴우가 호헤토 | 쟈지
후방지원 의료부대
대장 시즈네
대원 톤톤 | 하루노 사쿠라 | 몬가 | 루카
정보부대
대장 야마나카 이노이치
대원 야마시로 아오바 | 텐가
감지부대
대장 아오
대원 시이
소속 부대 불명
대원 토요사 | 타케마루 | 히노 | 테츠 | 우루시
오카게
카게 에이 | 가아라 | 오오노키 | 테루미 메이 | 츠나데
리더 우치하 사스케
대원 우치하 이타치 | 카린 | 호즈키 스이게츠 | 주고 | 오로치마루
나뭇잎 마을
예토전생 센쥬 하시라마 | 센쥬 토비라마 | 사루토비 히루젠 | 나미카제 미나토
아카츠키
후반 합류 우치하 오비토 | 야쿠시 카부토
}}}}}}}}} ||
파일:dcpmp43-ae11b963-893b-4d85-86ba-3647c9f49fc1.png
1. 개요2. 특징3. 작중 행적4. 전투력5. 검술(劍術)6. 기타

1. 개요

나루토의 등장인물. 성우는 쵸 카츠미/이재용.

2. 특징

이름인 미후네는 찬바라 영화의 명배우, 미후네 토시로에서 따온걸로 추정된다. 미후네 토시로는 사무라이 역으로 자주 나왔다. (예 : 7인의 사무라이 및 기타 구로사와 아키라 감독의 영화들)

나이는 2부 시점 65세. 철의 나라의 군주로, 철의 나라는 닌자들이 존재하지 않고 사무라이들만 존재 하기 때문에 닌자들 사이에서는 일종의 중립지대로 여겨지는 듯 하다. 사무라이 나라의 군주답게 상당한 실력자. '거합의 미후네'라는 칭호를 가지고 있고 그 검법은 인술봉인이라 불리는데, 이는 쾌검으로 상대 닌자가 인을 맺을 틈을 주지 않아 결과적으로 인술을 쓸 수 없게 만들기 때문이다.[1][2]

3. 작중 행적

아카츠키에 대한 5대 카게들의 회담을 여는 장소를 제공했다. 회담을 중재하던 중 단조가 회담의 규칙인 진행 중 인술 사용 금지를 어기고 우치하 시스이의 환술로 미후네를 조종해 자신에게 유리한 결과를 내려 했으나 아오에게 들켜서 결과적으로 환술은 풀린듯. 아무튼 이후 회담장에 쳐들어온 사스케와 칼을 맞대기도 했지만 사스케가 단조를 쫓아가서 오래 싸우지는 못했다.

제 4차 닌자 대전에서 매복부대를 추격하는 한조를 상대로 싸워서 이기며 서로 간의 과거에 대한 이야기를 하다가 한조가 신념을 맡긴다며 할복을 하자 그를 봉인한다.

과거에 한조와 싸웠다가 패하여 죽을 뻔한 적이 있으며 그에게서 과거를 듣고 사람이 끝나는 건, 죽을 때가 아니라 신념을 잃었을 때라고 말하자 도망간 동료들과는 달리 그들을 지키려는 행동으로 한조가 감명을 받고 해독약을 주어 살아남았다. 본인 말에 의하면 한조의 독에 내성이 있다고 하는데 아마 이때 얻은듯.

그 후 나루토에게서 쿠라마차크라를 주입받아 십미 제압에 나섰었다. 꽤 포스있게 나오긴 했지만 어느 순간 증발.

후속작인 보루토에서는 설정상 나이가 80을 넘겼기 때문에 은퇴한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자신의 마지막 제자인 쿠로가네 츠바키를 동맹국인 나뭇잎 마을에 보내 닌자가 될 수 있도록 만든다.

보루토 애니메이션 231화에서 츠바키의 과거 회상에서 짧게 등장한다. 도장 내 수련생들 앞에서 밀짚을 베어내는 시범을 보여준다.

4. 전투력

비록 전성기 시절과는 현저히 약해진 상태로 예토전생된 상태였지만 한 때 닌자의 정점이라고 불렸던 한조를 상대했고 결국 그를 제압해 봉인에 성공했다. 물론 이겼다고 하기에는 그저 유효타 한번을 먹인 것에 가까웠고 한조가 조종에 저항했기에 가능했던 일이다. 그렇다해도 인술을 막고, 체술과 검술에서는 한조를 뛰어넘었다고 볼 수 있기에 그냥 넘길 전적은 아니다.

그 외로 닌자연합군의 전투대연대 제5부대장에 취임되기도 했고 작중 활약은 적었지만 미후네도 카게급 실력자로 보인다.[3] 작품이 괴수 전투 형태로 흐른데다 인도 맺지 않은 술법들이 주구장창 나온지라 검술에 의존하는 미후네가 더 활약할 전장이 없었다.

5. 검술(劍術)

  • 일섬(一閃)
  • 거참(巨斬)
  • 거합도(居合道)
  • 거합베기(居合斬り)
  • 용인모(踊刃冒)

6. 기타

닌자 세계에서 사무라이엑스트라 취급 받는 이유가 뭔고하니 수많은 사무라이들과 그 유파가 닌자로 직종전환하면서[4] 기술 대부분이 유출되었기 때문이라고 한다.[5]

나루티밋 스톰에도 참전한 캐릭터인데, 오의는 거참(巨斬)이다. 모션은 검으로 상대에게 타격을 준 후 다시 검을 검집에 집어넣는 순간 일섬이 폭발하는데, 나루토나 사스케의 재난급 오의처럼 화려하지는 않지만 상당히 간지난다. 운석 떨구고 폭발 기술 쓰고 에너지탄 발사하는 오의들과는 다르게 사무라이답고 간결한 연출이 특징이다.

[1] 인을 맺으려는 한조의 손을 발도술로 봉하면서 "이제부터 인술은 일체 쓸 수 없을 것이오."라는 말을 던진다. 발도재 한조는 "미후네에게 인술이 먹히지 않는다는게 이런 의미였나"라며 감탄한다. 한조가 한창때는 무려 지라이야, 츠나데, 오로치마루를 한꺼번에 상대해서 발라버린 굇수라는걸 생각하면 미후네의 실력도 엄청나다는걸 알 수 있다.[2] 다만 일반적인 인술이 아니라 동술 등 인 맺기를 필요로 하지 않는 계열의 술법엔 취약하리라 보인다. 실제로도 미후네 본인도 동술(사륜안)에 당하긴 했다. 물론 그 동술 코토아마츠카미가 사실 미후네를 포함해서 누가 당하든간에 피술자는 절대 눈치 못챌 정도로 은닉성이 강한, 만화경 사륜안 최강의 환술중 하나였다.다른 하나는 우치하 이타치의 '츠쿠요미'.[3] 십미 등장 전까지 5부대는 딱히 어느 전장을 맡은 게 아닌, 지원 병력의 성향이 강했기 때문이다.[4] 이를 볼 때 사무라이들이 기존 직업군마저 버리고 닌자로 직종전환할 정도로 닌자가 메리트가 있는 직업군이라는 인식이 횡행했던 시기가 있던 모양이다.[5] 다만 그 여파인지 닌자들 중에 칼 쓰는 이들이 제법 많으며 수리검술이나 닌자들 전용 술법 수준까진 아님에도 검술 묘사가 나오는 경우가 종종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