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12-16 07:07:21

오늘만 사는 사람


파일:디시위키오늘만틀.png

디시위키틀:오늘만 문서.

1. 개요

"니들은 내일만 보고 살지?
내일만 사는 놈은, 오늘만 사는 놈한테 죽는다. 나는 오늘만 산다.
그게 얼마나 X같은 건지 내가 보여줄게."
영화 아저씨의 등장인물 차태식 대사에서 파생되어 2014년경부터 인터넷상에서 사용되고 있는 인터넷 은어. 훗날에 닥칠 위험성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자기 마음 가는 대로, 말 그대로 오늘 이후 내일이 없는 것처럼 행동하는 사람을 지칭하는 표현이다. '훗날에 닥칠 위험'으로는 주로 고소 위험이 있는 발언이나 권력자심기를 크게 거스를 수 있는 발언 등등이 꼽힌다.

비슷한 상황에서 쓰이는 판사드립과 마찬가지로 주로 장난스러운 상황에서 쓰이지만, 정말 오늘내일할 정도로 위험한 상태에 있는 경우에도 가끔 사용한다. 이 경우에는 유머러스하게 사용하면 곤란하다.

오늘만 사는 XX로 여러 변형이 이루어진다. 예를 들어 오늘만 사는 인증샷이라고 하면 큰 부끄러움을 감수하고 올린 굴욕샷 등을 일컫는 식이다.

2. 기타

1984년 발간된 고우영 화백의 초한지에서 " 나는 오늘만 사는 사람이다!! " 라고 일갈을 하고 암살을 하는 장면이 나온다.

오사위키는 '오늘만 사는 위키'로 이 표현에서 이름을 따온 것이다.

지구멸망이 곧 닥쳐오면 정말로 내일을 맞이할 수 없기 때문에 지구멸망을 주제로 하는 창작물 중에서는 오늘만 살 것 같이 난교 파티 등을 즐기는 모습을 집어넣는 경우도 있다.

해외에도 YOLO(You Only Live Once)라는 표현이 있지만 이것과는 사용 예시가 미묘하게 다르다. 오늘만 사는 사람은 주로 용자를 보고 남이 쓰지만 YOLO는 용자 자신이 쓰는 정도의 차이가 있는 듯. 또한 오늘만 산다는 표현은 완전히 인생을 막장으로 만들거나, 남에게 피해를 줄 때도 사용하나 YOLO는 그렇게 사용하지는 않는다. 자세한 것은 문서 참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