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11-27 10:41:05

그루폰

파일:external/www.ittoday.co.kr/41155_48721_4025.jpg

공식홈페이지

소셜커머스의 원조격 사이트이다. 2007년도에 미국에서 설립되였으며 오늘날에 세계에서 가장 큰 소셜커머스이다. 36개국에 진출하였고 한국에는 2011년 3월에 공식홈페이지를 통해서 열었다. 외국에서 인터넷=구글처럼 소셜커머스=그루폰 이다. 소셜커머스를 참고하면 항목에 나와있는 소셜커머스 대부분을 만든 사이트이다. 장점도 단점 전부다. 이제는 또다른 소비자의 쇼핑방식의 한축으로 완전히 자리잡고 있고 아마존, 이베이 등 기존의 온라인 소핑몰과 월마트 등 오프라인 소핑몰들을 두렵게 만드는 사이트로 발전하였다. 성장률이 상상을 초월하는데, 1분기에만 매출액이 1475% 증가했다. [1]

한국에서는 후발 주자이기 때문인지 티켓몬스터쿠팡에 비해 많이 밀렸었다. 심지어 우후죽순 생긴 소셜 커머스 사이트 때문에 모르는 국내 사용자들은 외국에서 티켓몬스터 짝퉁 왔다라고 할 정도였다. 소셜커머스의 공통적인 문제인만큼 A/S나 쿠폰 가맹점의 대한 서비스 불만은 이곳도 같다. 그루폰 코리아 서비스 초기에는 아예 고객센터 자체가 먹튀 하는거 같다하는 등 불만을 가중시켰다. 그나마 최근에는 고객센터를 대폭 늘리긴 했지만 어느쪽에서 환불관련 항의전화 한 번 제대로 터지면 대응못하는건 마찬가지이다.

구글이 그루폰을 60억달러에 인수할 생각이 이었지만 그루폰 측에서 인수제의를 거절함으로써 결국에는 직접 진출하는 방향으로 선회했다. 2013년 11월 8일, 한국에서 그루폰측이 티몬M&A하였다. 2014년 3월 4일, 그루폰이 그루폰 코리아를 철수 시키기로 결정하였다. 티켓몬스터로의 고용승계는 이루어지지 않으며 조기 퇴직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관련 기사

그루폰 코리아의 대표를 지냈던 황희승 대표는 현재 잡플래닛을 운영하고 있다. 그의 부인인 이혜민씨는 눔코리아 전 대표, 스타트업을 하는 부부로 주목 받기도 했다.


[1] 참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