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16 19:40:24

안드레아 해리슨


파일:워킹데드로고.png
워킹 데드의 주요 등장인물
{{{#!folding [펼치기 · 접기] 그라임스 家 존스 家
· 로리 · · 주디스 모건
애틀란타 생존자 그룹
셰인 · 대릴 · 글렌 · 캐럴 · 안드레아
농장 생존자 그룹 교도소 합류 그룹 챔블러 家
허셜 · 매기 · 베스 타이리스 · 사샤 · 미숀 타라
에이브러햄 그룹 성 사라 교회 알렉산드리아
에이브러햄 · 유진 · 로지타 가브리엘 애론
힐탑 킹덤
에제키엘
우드버리 구원자들
가버너 네간 · 드와이트
}}} ||

1. 소개2. 작중 행적
2.1. 시즌 12.2. 시즌 22.3. 시즌 3
3. 여담4. 관련 문서

1. 소개

파일:attachment/CharactersTWDS3-Andrea.jpg
"No one can make it alone now. I just didn't want anyone to die."
"이제 아무도 혼자서는 살아남을 수 없어요. 나는 단지 누구도 죽기를 바라지 않았을 뿐이에요."

Andrea Harrison

배우는 로리 홀든(Laurie Holden).

플로리다 출신의 인권 변호사. 여동생인 에이미와 함께 여행 중, 갑작스레 터진 워커 사태 속에서 애틀랜타에서 고립돼 있었으나 릭의 도움으로 재회한다.

2. 작중 행적

2.1. 시즌 1

애틀랜타 근방의 생존자 그룹의 일원으로 등장한다.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여동생이 있다고 한다. 물자를 구하러 애틀랜타 시내로 나왔다가 워커 떼 때문에 백화점 안에 고립되어 있었지만, 때마침 릭이 그룹에 합류하여 무사히 탈출해 캠프로 향하고 여동생 에이미와 무사히 재회한다.

그러나 안전하다고 생각한 캠프가 불시에 워커들에게 습격당해 그렇게 아끼던 에이미가 물려 죽게 되었고, 결국 자신이 직접 그녀의 머리에 총을 쏴 영면에 들게 한다.

그 후 마지막 희망이라 여기던 CDC에서까지 절망하게 되자 모든 것을 포기하고 죽으려 하지만 데일의 억지로 살아나게 된다[1].

2.2. 시즌 2

CDC에서 무사히 탈출했지만, 살아가는 의미를 찾지 못하고 방황한다. 말할 때마다 굉장히 신랄하지만 정작 자기가 위험에 처하면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2], 자신이 움직일 때 남이 뭐라하면 굉장히 빽빽댄다. 스트레스 덩어리이며, 죽지 못해 살아가는 생존자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존재.

고속도로에서 워커 떼에게 습격당하자 겁을 잔뜩 먹은 소피아가 혼자 도망쳤다가 실종되고, 일행이 다함께 소피아를 찾기 위해 노력한다. 하지만 수색 과정에서 칼이 총에 맞는 응급 상황이 발생하고, 일행은 총을 쏜 오티스라는 남자가 거주하는 농장으로 향한다.

이후 사격을 배우거나 소피아 수색에 동참하거나 보초를 서는 등, 활기를 점점 되찾는다. 하지만 그런 의욕 덕분에 몇번 문제도 일으킨다. 대릴이 소피아 수색 도중 중상을 입고 피범벅인 상태로 귀환하는데, 생존자일수도 있고 총을 쏴서 소음을 내면 위험하기도 할 것이라고 판단한 일행이 가만히 있으라고 했음에도 불구하고 발포해서 헤드샷을 맞추는 대형 사고를 치기도 한다[3]. 또한 베스가 우울증에 시달리자 일행은 혹시라도 모를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그녀의 옆을 계속 지키지만, 안드레아는 이럴 때일수록 스스로 이겨내게 해야 한다고 주장하였고 결국 베스를 혼자 내버려뒀고 결국 베스는 손목을 긋게 된다.[4]

소피아 수색 과정 중 셰인에게 총기를 다루는 법을 배우고 그의 도움으로 인해 목숨을 부지하기도 하면서 점점 경계를 풀고 성관계도 맺는다. 데일은 셰인이 위험 인물이라며 그녀에게 경고한다. 하지만 이미 그녀는 셰인의 생각에 동조하게 되었고 데일에 의해 죽지 못해 살아가는 삶을 살게 되었기 때문에 데일의 말을 감정적으로만 받아들이고 신뢰하지 않는 상태이다. 그래도 셰인에 비해선 훨씬 생각이 깊고 인간적인 감성도 남아 있는 인물.

이후 농장이 워커의 습격을 받게 되고 가망이 없다고 판단한 뒤 탈출하는 과정에서 워커들에게 당할 위기에 처한 캐럴을 구하려다가 그룹에서 이탈하고[5] 혼자 도망치다가 결국 워커에게 물리기 일보직전까지 가지만 미숀의 도움으로 살아남는다.

2.3. 시즌 3

시즌 3에서 죽은 줄 알았던 멀 딕슨을 만나게 되고, 동행하던 미숀과 함께 멀이 속한 생존자 마을(우드버리 마을)에 들어가게 된다. 마을의 지도자인 "가버너"라고 불리는 인물은 그녀와 미숀을 마을 주민으로 삼으려고 한다. 그 후 마을을 떠갈 것이냐 남을 것이냐의 문제로 미숀과 갈등을 빚다 결국은 마을을 떠나자고 주장하는 미숀과 결별하고 우드버리 마을에 남기로 한다. 아무래도 가버너에게 홀딱 넘어간듯했다.

9화에서 멀과 대릴을 결투시키려는 가버너에게 적극적으로 항의하지만 소용이 없었고, 릭이 대릴을 구출하려고 연막탄을 터뜨리자 혼란통에 대릴과 멀과 떨어져서 우드버리에 남는다. 날이 밝고 소란을 정리하며 우드버리의 주민들이 탈출하겠다고 아우성거리자 그들에게 인내하고 침착할 것을 호소하며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멘탈 붕괴해서 폐인화+흑화된 가버너 대신 사람들에게 자신의 리더쉽을 각인시킨다. 그리고 릭의 일행이 우드버리를 공격해 우드버리 주민 7명이나 죽었다는 것을 알아낸다. 10화에서는 가버너에게 우드버리의 임시 리더가 되어줄 것을 요청받는다. 가버너가 자기도 쉴 시간이 필요하다면서 어딘가로 떠나고 뭔가 이상한 낌새를 눈치챈 안드레아가 우드버리 주민들에게 가버너의 행방을 묻지만 다 대답을 피한다.

3부 11화에서는 가버너가 교도소를 다녀왔다는 것을 알고 자신을 속였다고 불같이 화를 내지만 도리어 가버너는 자신은 교섭을 하러 갔는데 릭쪽에서 먼저 공격했다면서 위험한 사람들이라고 거짓말을 한다. 하지만 가버너가 못 믿을 사람이란걸 어렴풋이 눈치채고 직접 교도소로 들어가 옛 동료들과 만난후 자초치종을 듣고 우드버리로 귀환하게 된다.[6] 가버너가 잠자리에 들자 칼을 빼들어 죽이려고하나 떡정이 들었는지 포기한다. 13화에서 가버너와 릭이 협상하러 만났을때 중재역으로 나선다. 하지만 릭과 가버너 양쪽의 입장은 서로 절대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이었고 둘다 절대로 물러서지 않는다. 짜증나서 밖에 나온 안드레아는 허셜에게 가버너가 매기를 강간하려고 했다는 사실을 듣고 가버너의 실체를 깨닫게 되며 가버너에게서 벗어나기로 마음 먹는다.

결국 14화에서 가버너가 진짜 미친놈이라는 것을 알고 도망가나 가버너에게 다시 잡혀서 고문실로 끌려왔다.[7] 시즌 3 마지막화에서 빈사 상태의 밀튼과 같이 고문실에 갇힌다. 밀튼이 재치를 발휘해 팬치 하나를 흘리고 이걸 주워 수갑을 끊으려 하지만 밀튼하고 노가리 까느라 여의치 않았고 어찌어찌 수갑을 막 끊은 찰나 워커로 변한 밀튼이 덮쳐와 격투 끝에 밀튼을 쓰러뜨리지만 끝내 물리고 만다. 이후 도착한 릭에게 권총을 빌려 미숀이 지켜보는 가운데 자살로 생을 마감한다.

시즌 2에서는 나름 현실감을 갖췄지만 의욕이 앞서서 뻘짓을 많이 하는 모습이었으나, 시즌 3에서는 최대한 우드버리와 교도소 그룹의 공생을 위해 노력하는 개념잡힌 모습이었으며, 최후도 비장했다.

시청자 입장에서는 답답하다고 느끼는 행동을 많이 하고, 이 드라마에서 가장 독보적으로 많이 까임 랭킹 1위이다. 로리와 칼도 순간적인 폭딜로 많이 까이기는 했지만 등장하자마자 계속 까여온 안드레아에 비하면 정말 아무 것도 아니다. 이상함을 감지한 미숀을 따라가지 않은 것이나 데일이 쏘지말라고 말렸음에도 기어이 총을 쏴 대릴을 다치게 하는 등 싸우겠다고 고집을 피우는 모습이 칼과 많이 겹쳐 보인다. 물론 릭, 대릴, 미숀의 통찰력이 평범함을 한참 벗어난 능력이긴 하지만 상식적인 선에서 자신과 생사를 함께해온 인물인 데일이나 미숀보다 갑툭튀한 생판 모르는 인물이 조금 호의를 좀 보인다고 덮석 물질 않나, 언제 밀턴이 죽어서 워커가 될지 모르는 상황에 가버너를 죽일수 있었을 당시를 회상하는라 노가리 까느라 펜치를 안 줍고 있질 않나.[8] 사태 이전에 변호사를 했다고 믿기 어려울만큼 멍청하다. 이러한 행보 덕분에 틈만 나면 커뮤니티 상에서 얘 언제 죽냐고 까이기 일쑤였고, 결국 죽게 되자 다들 환호를 질러댔다. 안습

3. 여담

직업은 변호사이나 그녀가 사랑에 빠진 인물(가버너, 셰인)들이 죄다 악인인걸로 봐서 사람보는 눈이 없고, 직접 나서서 협상 및 설득을 할 때 제대로 이뤄진적이 없는 걸로봐서 실적은 별로 일것이라고 추측된다. [9] 변호사 직업을 가지면서 상류층 생활을 했던 영향 때문인지 옛날로 회귀한 남녀의 역할 분화에 불만을 표출하는 모습이 자주 나온다. 시즌 3에서는 미숀과 같이 다닌 덕분인지 전투력면에서도 꽤 발전한 모습을 보인다. 릭 일행이 우드버리를 습격했을 때, 연막탄+혼란한 와중에도 전력을 정확하게 파악했고, 거버너에게서 도망치면서 단검 하나로 무쌍을 펼치는 모습도 매우 인상적이다.

거버너나 릭, 미숀, 글렌 등 주요 인물들이 드라마와 만화에서 그려지는 모습이 서로 큰 차이를 보이지만, 안드레아는 그 중에서도 가장 행보가 다르다고 할 수 있다. 드라마에서의 안드레아를 보고 욕을 했던 수많은 시청자들이 원작 만화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는 스나이퍼에 정신력까지 겸비하고, 릭과 연인 사이로까지 발전하는 안드레아의 모습을 보고 놀라는 경우가 많다. 아쉽게도 드라마에서는 이미 한참 전에 확실히 죽어서 하차한 캐릭터지만(...).

원작 코믹스 2017년 연재분에서 구원자들과의 전쟁이 일단락되고 위스퍼러와의 분쟁이 격화되고 있는 시점에서 워커 떼에 휘말려 결국 물리고 말았다. 하필이면 구원자들의 리더가 된 셰리가 동맹 및 거래 관계를 끊자며 알렉산드리아를 찾아와 무력 시위하던 상황에서 이같은 일이 벌어져, 릭이 충격 받은 것은 물론이고 하필이면 대화를 제안하던 릭을 거칠게 몰아붙이던 셰리가 도리어 어이없이 죽게 되는 일과 얽힘으로써 상황이 복잡해지게 되었다. 드라마에서는 릭의 사실상 아내라는 위치인 미숀의 자리와 일류 저격수라는 사샤의 자리를 모두 가지고 있었던 그녀가, 또 칼은 '우리의' 아이라고 릭이 인정했던 그녀를 워커에 물려 죽는 것으로 퇴장시키면서 원작자가 그 같은 결정과 안드레아라는 인물에 대한 회고를 남기기도.



시즌5 1화 기차길을 가던 캐럴과 다이리스에게 워커상태로 발견된다 (곧바로 처리당함) (티셔츠,팔목수갑으로 구분가능) 정황상 자살은 성공했지만 뇌사상태까진 가지않은듯 턱반절과 오른쪽안구가 너덜너덜해진것으로보아 입에총을놓고 발사한것으로보인다. 사망당시를 목격한 사람들이 아니고 안면이 심하게 손상된 상태였기 때문에, 아무도 안드레아인줄 모른 채 지나가던 좀비1 처럼 아무런 주저 없이 캐럴에 의해 뇌가 파괴되어 처리되었다. 욕을 많이 먹은 캐릭터이긴 하지만 좀 심하다 싶을 정도로 고인능욕을 당한 캐릭터.

4. 관련 문서


[1] 데일이 자신과 함께 가지 않으면 자신도 가지 않겠다는 억지를 부렸고, 데일이 죽길 바라지 않았던 안드레아는 어쩔 수 없이 그와 함께 탈출한다.[2] 시즌 2 1화에서부터 이 모습이 잘 드러나는데 워커 무리가 지나가는 상황에서 화장실에 숨은 것까지는 잘 했지만 거기서 또 캠핑카 안에 들어온 워커를 해치운답시고 마침 분해 및 재결합 연습(이건 생존에 필요한 과정이고 워커 무리가 지나가는 상황도 모두가 예측 못했던 상황이기에 비판할 거린 없다. 굳이 따지자면 다른 멤버들은 물자나 캠핑카 수리에 쓸 부품을 찾는 마당에 혼자 돕고 있지 않았다는 것.)에 쓰고 있던 권총을 결합하느라 불필요한 소리를 내는 바람에 워커에게 들키고 만다. 만약 데일이 드라이버를 떨어뜨려 주지 않았다면 거기서 죽은 목숨이었고 거기에 또 만약 권총 결합에 성공해 워커를 쏴죽였어도 소음으로 워커 무리의 관심을 끌어 그룹 전체를 위기에 몰아넣을 뻔했다.[3] 다행히 귀를 살짝 스치는 정도로 끝났다.[4] 하지만 안드레아의 생각이 100% 잘못된 것이라고 볼 순 없다. 안드레아 본인이 여동생의 죽음 이후 우울증 때문에 삶을 포기하려 한 적도 있었지만 스스로 삶의 목표를 되찾기도 했으니, 저런 행동을 한 것도 베스가 자신처럼 스스로 이겨낼 수 있을 거라 믿었기 때문이다. 실제로 베스가 비록 손목을 긋긴 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을 정도의 얕은 상처였고, 결국 그 이후로 어느 정도 우울증도 진정되었다.[5] 캐럴은 무사히 도망쳤지만 안드레아가 그 자리에 있다는 걸 몰랐던 일행이 그녀를 남겨두고 차를 출발시키는 바람에 홀로 낙오되고 말았다.[6] 이때 릭 일행은 안드레아에게 나이프를 건네 주며 은근히 가버너를 죽여 줄것을 종용한다.[7] 중간에 폐공장에서 가버너의 발목을 묶는데 성공했을때 가버너가 타고 온 차를 탈취해서 도망갔으면 잡히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8] 오죽하면 죽어가는 밀턴이 서두르라고 재촉한다.[9] 재미있는 것은, 미숀도 직업이 변호사이다. 미숀이야말로 변호사라는 직업에 맞게 사람들을 잘 관찰하고, 분별력이 뛰어난 모습을 보인다. 다만 어떻게 설명할 수 없는 그 검술 실력은...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워킹 데드(드라마)/등장 인물 문서의 r1178 판, 3.2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