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13 22:52:41

쌍성총관부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한국사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한국사 韓國史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 margin-top:-6px; margin-bottom:-5px"
상고시대 고조선
위만조선
예맥 한사군 삼한
원삼국시대 부여 임둔군 진번군 현도군 낙랑군 마한 변한 진한 우산 주호
옥저 동예 대방군
삼국시대 고구려 낙랑국 백제 목지국 가야 신라 탐라
고구려 백제 신라
고구려부흥운동 안동도호부 보덕국 백제부흥운동
남북국시대 발해 신라
후삼국시대 태봉 후백제 신라
고려
고려시대 발해부흥운동 고려
고려
동녕부 쌍성총관부 고려 탐라총관부
고려
조선시대 조선
구한말 대한제국
일제강점기 조선 대한 광복군 정부
대한 국민 의회 한성 정부 상해임시정부
상해임시정부
남북분단 조선인민공화국 대한민국 임시정부
소련군정 미군정
북조선인민위원회 대한민국 1공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2공
군정
3공
4공
5공
6공
}}}}}} ||



원간섭기의 고려
파일:파일_원 간섭기 시기의 고려.png
1. 개요2. 상세

1. 개요

쌍성총관부는 원나라에서 1258년 동북면 화주[1]에 설치한 통치 기구이다.

2. 상세

원래 이곳은 고려의 영토이긴 했지만 여진족과 얽혀져서 관리가 잘 되지 않던 지역이다. 1258년, 조휘탁청이라는 사람이 이 지역 고려 관리를 죽이고 원에 항복하여 원이 직접 관리 및 통치를 하게 되었다. 이때 조휘는 초대 쌍성총관이 된다. 한양 조씨 문서 참조. 공민왕의 무력 정벌로 1356년에 4대 쌍성총관인 조소생이 패배하여 없어질 때까지 약 100여 년 간 유지되었다. 여담으로 이성계와 그의 아버지 이자춘이 쌍성총관부 정벌에 공을 세웠고 이자춘은 이 덕분에 동북병마사가 되어 중앙 정계에 진출할 수 있었다.

고려인의 배반으로 원나라의 직속령이 되었다는 점에서 동녕총관부와 유사하다.


[1] 조선의 영흥군, 현재 북한의 금야군, 요덕군으로 갈라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