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8-28 01:50:32

세륨

||<tablewidth=100%><tablebordercolor=#00a495><bgcolor=#00a495,#000> 주기율표 ||
{{{#!wiki style="margin: 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font-size: .9em"
<colbgcolor=#f5f5f5,#2d2f34>
족→
주기↓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 H
1.008
He
4.003
2 Li
6.942
Be
9.012
B
10.811
C
12.011
N
14.007
O
15.999
F
18.998
Ne
20.18
3 Na
22.99
Mg
24.305
Al
26.982
Si
28.086
P
30.974
S
32.066
Cl
35.453
Ar
39.948
4 K
39.098
Ca
40.078
Sc
44.956
Ni
58.693
Cu
63.546
Zn
65.38
Ga
69.723
Ge
72.631
As
74.922
Se
78.971
Br
79.904
Kr
83.798
5 Rb
85.468
Sr
87.62
Y
88.906
Pd
106.42
Ag
107.87
Cd
112.41
In
114.82
Sn
118.71
Sb
121.76
Te
127.6
I
126.9
Xe
131.29
6 Cs
132.91
Ba
137.33
Ln Pt
195.08
Au
196.97
Hg
200.59
Tl
204.38
Pb
207.2
Bi
208.98
Po
208.98
At
209.99
Rn
222.02
7 Fr
223.02
Ra
226.02
An Ds
281.16
Rg
281.17
Cn
285.17
Nh
286.18
Fl
287.19
Mc
288.19
Lv
291.20
Ts
294.21
Og
294.21
Ln Eu
151.96
Gd
157.25
Tb
158.93
Dy
162.5
Ho
164.93
Er
167.26
Tm
168.93
Yb
173.06
Lu
174.97
An Am
243.06
Cm
247.07
Bk
247.07
Cf
251.08
Es
252.09
Fm
257.1
Md
258.1
No
259.1
Lr
266.12
범례
||<-5><tablewidth=100%> 원소 분류(배경색) ||
알칼리 금속 알칼리 토금속 란타넘족 악티늄족 전이 금속
전이후 금속 준금속 다원자 비금속 이원자 비금속 비활성 기체
밑줄: 자연계에 없는 인공 원소 혹은 극미량으로만 존재하는 원소로, 정확한 원자량을 측정하기 어려움.
표준 상태(298 K(25 °C), 1기압)에서의 원소 상태(글자색) ● 고체 ● 액체 ● 기체
}}}}}}}}} ||




'''58Ce
세륨

|
Cerium'''
분류 란타넘족 상태 고체
원자량 140.116 밀도 6.770 g/㎤
녹는점 795 °C 끓는점 3443 °C
용융열 5.46 kJ/mol 증발열 398 kJ/mol
원자가 4 이온화에너지 534.4, 1050, 1949 kJ/mol
전기음성도 1.12 전자친화도 50 kJ/mol
발견 M. H. Klaproth, J. J. Berzelius, W. Hisinger (1803)
CAS 등록번호 7440-45-1
이전 원소 다음 원소
란타넘(La) 프라세오디뮴(Pr)


||<-15><tablewidth=100%><tablebordercolor=#2d2f34,#333><tablebgcolor=#fff,#2d2f34><bgcolor=#cf0,#211877> 란타넘족 ||
57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71
La Ce Pr Nd Pm Sm Eu Gd Tb Dy Ho Er Tm Yb Lu


세륨에서 분리된 원소
세륨
란타넘 디디뮴*
프라세오디뮴 네오디뮴 사마륨
유로퓸
* 디디뮴은 이후 혼합물로 밝혀졌다.

파일:cerium.jpg

란타넘족에 속하는 희토류 원소. 1803년 J. 베르셀리우스가 스웨덴에서 산출된 광물(후에 세라이트로 명명)에서 새로운 원소의 산화물을 발견하고, 그보다 2년 전에 발견된 소행성 세레스[1]의 이름을 따서 세리아(세륨의 산화물을 뜻한다)라고 명명하였다. 또 베르셀리우스와는 독립적으로 M. H. 클라프로트도 발견하였다.

희토류원소 중에서 가장 다량으로 존재하며, 주요 광석으로는 세라이트·가돌리나이트·사마르스카이트 등이 있다. 클라크수는 제28위이다.

세륨은 지각에 가장 많이 존재하는 란타넘족 원소다. 때문인지 란타넘족에서 가장 먼저 발견되었다. 지각을 구성하는 비율이 약 66.5 ppm으로 무려 구리(60ppm)보다도 흔한 원소다. 가장 많은 란타넘족이기 때문에 풍부한 생산이 가능하며, 가스 등에서 빛을 내는 주머니 같은 부분인 가스멘틀의 발광체 재료로 세륨이 많이 이용되었다.

전등이 보급되어 가스맨틀의 수요가 줄어든 후, 세륨의 용도는 란타넘 등과 함께 라이터돌이나 부싯돌의 성분으로 이용된다. 또, 세륨에는 400nm 이하의 자외선을 흡수하는 성질이 있어서 자외선살균장치나 선글라스의 렌즈로 쓰이며, 그 외에 파이어스틸 합금에도 란타넘과 함께 배합되어 사용된다.

또한 조각이나 유리공예의 마지막 광을 내는 작업에 양모와 함께 사용된다.


[1] 훗날 세레스는 왜행성으로 재분류되었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