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06 09:18:23

터보 랜더

파일:attachment/turbolander.jpg
전설의 용자
다간 랜더스 세이버즈 그 외
단신 다간
터보
마하
드릴
제트
점보
셔틀
호크
[ 스포일러 ]
세븐 체인저
합체 다간 X
[ 파트너 ]
가온




스카이
세이버

합체
그레이트
다간 GX
페가서스
세이버
최종
합체
레전드 모드


전설의 용자 다간에 등장하는 랜더즈의 용자. 성우는 야나다 키요유키/한호웅(비디오)[1]/안종익(KBS)

줄리아의 스포츠카에 헨리 가문에 전해져 내려오던 가보에 붙은 "용자의 돌"이 흡수되어 탄생했다. 레드론의 공격에 의해 F1경기장에 화재가 났고 이때 줄리아의 아버지는 딸을 구하고자 가문에 전해진 가보에 소원을 빌었고 그게 반응하여 용자의 돌이 튀어 나왔다. 사실 두 부녀는 여러 이유로 갈등을 빚고 있었지만 이 사건 이후 줄리아도 아버지의 진심을 알고 서로 화해하게 됐다.

자연적인 용자들(호크 세이버, 가온)을 제외한다면 유일하게 원 소유주의 합의 하에 양도된 용자. 최종화 무렵에야 소유주의 합의를 받은 다간을 빼면 나머지는 전부 무단탈취다. 특히 오보스를 쓰러뜨린 후 용자의 돌로 돌아갈 때 전부 애너지 개방점에 있다가 돌아간지라 원 소유주(특히 이 터보랜더 주인인 줄리아)들은 자신의 탈것을 제대로 돌려받지 못했다.

참고로 마하 랜더드릴 랜더와는 달리 일반 도로에서 달려도 별다른 문제가 없지만[2] 평상시에는 빅 랜더 안에서 대기하고 있다.

무장은 터보 디스차지와 팔의 배기 파이프로부터 발사하는 머신건인 터보 런처. 합체시에는 팔을 제외한 상반신을 담당하며 랜드 바이슨의 머리도 여기에 있으나 인격은 빅 랜더 담당이다.

여담으로 마하 랜더와 더불어 찾아낸 사유가 좀 황당한 점이, 세이지가 영국가서 F1경기 보고 싶다며 용자의 돌을 핑계로 갔다. 순전히 운빨로 찾은 것이다.(...) 거기에다 완구는 상당히 안습인데 비클 형태는 어느 정도 봐줄 만하지만 로봇모드일 때 얼굴은 맥기질이 되어 있다.

그 외 20화에서는 랜더즈 모두가 극한 상황에서 분리해 활동할 때 터보 랜더는 세이지를 태우고 기지 중심부로 이동, 세이지는 데 붓쵸에게 보내고[3] 직후 데 붓쵸의 경호원들을 막으면서 마하 랜더와 드릴 랜더가 기지를 파괴할 수 있게 도와줬다.


[1] 합체방해 로봇이 나온 에피소드에서는 이재용이 연기했다. 유달리 음성이 자주 바뀌는 기체로 조동희한호웅이 번갈아가며 연기했다. 사실상 엑스트라 취급 참고로 야나다 키요유키와 이재용 둘 다 비올레체와 중복이다.[2] 이 점을 이용해 마하 랜더와는 속도전에서도 자신이 우위에 있다고 은근 자뻑하는 장면이 있는 편.[3] 덕분에 세이지는 호타루를 구할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