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19 23:58:11

신의현

파일:201161778_1280.jpg
이름 신의현(Sin Euihyun)
국적 대한민국파일:대한민국 국기.png
출생 1980년 4월 1일([age(1980-04-01)]세)
충청남도 공주시 정안면 인풍리
신체 179cm, 65kg
종목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 스키
소속팀 창성건설 장애인노르딕 스키팀
소속사 브라보앤뉴
1. 소개2. 선수 경력3. 수상 기록4. 기타

1. 소개

대한민국의 동계 패럴림픽 사상 첫 금메달리스트.
전 국민에게 진정한 인간승리를 보여 준 선수.

대한민국의 하지장애 스키 선수며,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금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수상했다.

2. 선수 경력

원래는 군 복무를 마친 후 대학을 졸업하고 직장에서 일하다가 장사를 해서 돈을 벌 생각을 갖고 있었는데, 그런 그의 인생은 2005년 2월 대학교 졸업식을 하루 앞두고 완전히 바뀌었다. 친구들과 저녁을 먹은 후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마주 오던 차와 정면으로 충돌했다. 트럭 엔진에 다리가 깔리는 바람에, 결국 두 다리를 절단한 뒤 살 수 있었다. 사고 후 나흘만에 정신을 차린 신의현은 퇴원 후 한순간에 두 다리를 잃고 장애인이 된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면서, 다리 절단에 동의했던 어머니를 원망하며 3년간 외부와의 접촉을 끊고 술이나 마시며 지냈다.

그러던 2009년 10월, 휠체어 농구 선수 윤정문[1]을 만나며 다시 그의 인생이 바뀌었다. 윤정문은 훈련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중 슈퍼를 찾다가 신의현의 집이 하던 슈퍼에 들어가고 그 곳에서 신의현을 만났다. 윤정문은 신의현에게 함께 휠체어 농구를 해 보지 않겠냐고 제안했고, 폐인이 된 지 무려 4년 8개월만에 신의현은 그렇게 휠체어 농구를 시작하게 됐다. 자신과 처지가 비슷한 선수들과 함께 운동하면서 자신감을 되찾아 2012년에는 장애인 아이스하키, 2014년에는 휠체어 사이클 등 각종 장애인 스포츠를 섭렵하였다.

이후 지인의 권유로 스키를 시작했다가 2015년에 민간기업 최초의 장애인 실업팀인 창성건설 노르딕스키 팀에 합류했다.

그리고 2017 리비프 파라노르딕스키 월드컵 크로스컨트리 5㎞ 남자 좌식 종목과 크로스컨트리 15㎞ 남자 좌식 종목에서 대한민국 노르딕스키 역사상 처음으로 월드컵 금메달을 획득했다.

보통 장애인 선수들은 소속이 없다 보니 자비로 하지만, 신의현 선수는 처음부터 소속이 있다 보니 급격히 성장할 수 있었다.

그리고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해 크로스컨트리 좌식 15km에서는 동메달을 땄고, 2018년 3월 17일에 열린 크로스컨트리 좌식 7.5km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신의현 선수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대한민국 노르딕 스키(크로스컨트리/바이애슬론) 종목을 사실상 혼자 이끈 수준이었는데, 무려 7종목에 참가했다. 크로스컨트리(좌식 15km, 스프린트 좌식 1.1km, 좌식 7.5km, 오픈 계주 4x2.5km)와 바이애슬론(좌식 7.5km, 좌식 12.5km, 좌식 15km)에 출전하였고, 총 주파한 거리는 예선과 바이애슬론 벌칙코스를 포함하여 총 63.6km에 달했다. 2018년 3월 18일 크로스 컨트리 10km 오픈계주 8위를 마지막으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을 마무리했다.

2020 도쿄 패럴림픽 핸드사이클 선수로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3. 수상 기록

크로스컨트리 스키
패럴림픽
금메달 2018 평창 7.5km 좌식
동메달 2018 평창 15km 좌식
세계선수권
은메달 2018 핀스테라우 15km 좌식
바이애슬론
세계선수권
동메달 2018 핀스테라우 12.5km 좌식

4. 기타

  • 2007년 국제결혼으로 지금의 베트남인 아내를 만나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처음에는 결혼하면 자신의 처지가 나아질까 싶어서 결혼을 서둘러 했었지만, 어머니와 아내가 밖에서 일하는데도 돕지 못해 오히려 더 괴로운 시절이 있었다고 한다.
  • 2018년 3월 22일 문재인 대통령의 베트남 순방에 아내와 함께 초청을 받아서 대통령 전용기를 타고 베트남을 방문하게 되었다. 3월 22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베트남 동포의 밤 행사에도 참석했다.
  • 2018년 4월 14일,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팀의 홈 경기에서 시구를 했다. 당초 알려진 날짜는 홈 개막전이었던 3월 30일이었으나 알 수 없는 이유로 미루어졌다. 마운드에서 공을 던졌으며 정확하게 스트라이크로 꽂혔다. 의족을 차고서도 정확하게 공을 던지는 모습이 너무 인상적이었다.
  • 아마추어 선수에겐 권위적인 코카-콜라 체육대상 시상식에서 우수선수상을 수상했다.
  • 2018년 5월 29일 장애인 선수로서는 최초로 매니지먼트를 계약했다.

[1] 전 휠체어농구 국가대표 현)공주시청 소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