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11 15:05:17

꾸준글

파일:나무위키+하위문서.png   하위 문서: 꾸준글/디시인사이드
(틀:하위 문서를 포함 틀:하위 문서들에 대한 삭제 재 토론이 진행 중입니다.)

1. 설명2. 관련 문서

1. 설명

copypasta

인터넷 게시판, 주로 디시인사이드 갤러리에 똑같은 내용의 글을 반복해서 올리는 뻘글을 지칭하는 용어. 도배가 차단당할걸 상정하고 프로그램을 이용해 글을 한 번에 많이 올리는 테러행위라면, 꾸준글은 보통 직접 손으로 쓰며 1~2일 시간간격을 두고 올라오고 별다른 제재를 받지 않는다는 차이가 있다. 글의 내용이 강렬한 인상을 주어 전설이 되거나 또는 그 근성을 인정받아 유명해지는 글이 가뭄에 콩나듯 있지만, 듣보잡으로 묻히는 글이 대부분이다. 유명한 꾸준글은 원래 꾸준글러가 자취를 감취어도 명맥을 이어가는 경우가 있고 패러디를 통해 명맥을 이어가기도 한다.

왜 쓰는가 하면, 아무 이유도 없다. 애초에 깊게 생각하면 안 될 문제. 디씨질이 한가한 잉여들의 일상이라는 것을 생각해볼 때, 그 디씨에서조차 할 짓이 없어 몇년에 걸쳐 꾸준글이나 싸고 있는 걸 생각하면 그야말로 삶 자체가 똥만드는 기계에 불과한 잉여의 끝을 보여주는 행위. 갤마다 하나씩은 없으면 허전한 그런 존재지만, 어떻게 봐도 정상적인 사고라 볼 순 없기에 디시인사이드 유입 유저가 가장 이해하기 어려운 문화이기도 하다. 그야말로 주갤에서 말하는 여기가 바닥인 줄 알았더니 바닥을 뚫고 맨틀로 돌격할 기세인 것.

그리고 꾸준글을 쓰는 데 들어가는 노력이나 시간에 비해 얻어지는 성과가 보잘 것 없다. 꾸준글에 1년 투자해서 일주일 정도 유명세를 얻으면 오래 얻은 것이다. 일부러 꾸준글을 기록해주는 위키나 게시판이 아닌 이상 짤막하게 유행을 타고 금방 묻힌다. 그래서 본 항목에서 링크되는 꾸준글 항목을 보면 대부분 '어라? 이런 게 있었나?' 할 정도로 생소한 것들이 많다.

디시인사이드가 아닌 다른 카페에서나 홈페이지에서는 꾸준글 작성을 도배로 간주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영구탈퇴를 당할 수도 있다. DC 이외의 곳에서는 보기 힘든 현상이지만 아주 없지는 않고 간혹 네이버 뉴스란에 꾸준글이 올라오기도 한다.네이버 오픈백과에 등재된 꾸준글

글을 직접 쓰는 방식의 꾸준글과 댓글을 다는 방식의 꾸준글로 크게 나눌 수 있다. 물론 둘 다 하는 꾸준글러도 존재. 양덕권, 특히 4chan에선 copypasta[1]라고 부른다.

2. 관련 문서



[1] 어원은 Copy(복사)+Paste(붙여넣기) 한국으로 치면 컨트롤C+V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