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01 07:53:03

하땅사

MBC 개그 프로그램
개그야 하땅사 웃음버라이어티 꿀단지

1. 개요2. 흑역사들 방영한 코너 일람
2.1. M패밀리2.2. C패밀리

1. 개요

실제로는 "'남시 라"의 줄임말로, MBC의 부동산 정보 프로그램.

실제로 나온 거라고는 이런 개드립류의 수준으로 엄청나게 재미없던 MBC 개그 프로그램.
MBC에서 일요일 오후 4시에 방영했던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실제 풀네임은 '하늘도 웃고 땅도 웃고 사람도 웃고'다. 애국가 수준의 시청률을 날리고 있던 개그야의 후속 프로그램이는데, 실제로 이 프로그램도 부동산 정보 프로그램 수준의 시청률을 뽑아 냈다.

MBC 스탠드 개그를 살린답시고 MBC가 그래도 개그야보단 쬐금은 신경을 썼다는 것이 보였다. 바로 7월 개편 이후 웃찾사에서 떨어진 컬투 엔터테인먼트 개그맨들을 포섭해서 함께 개그 프로를 이끄는 데 성공했으면 좋았겠지만, 날이 갈수록 MBC 파업 사태나 천안함 피격사건으로 인해 결방이 잦아들면서 시청률까지 급전직하해 결국 2010년 5월 16일, 3% 대의 처참한 시청률[1]로 항복을 선언해 종영을 맞았다. 그 이유는 정말 재미가 없었기 때문이다.

프로그램 진행은 박준형이 이끌고 있는 개그야 시절부터 쭉 MBC 개그 프로를 진행했던 개그맨으로 구성된 '박힌 돌' M팀과 SBS 웃찾사에서 떨어진 컬투 엔터테인먼트로 분한 '굴러온 돌' C팀이 각각 네 번씩 개그 경기를 펼쳐 방청객들의 투표로 승부를 가늠짓는 방식이었다.[2][3]

우수 코너를 진행하는 팀에겐 금일봉을 주고 재미 없는 코너는 종영하는 형식에 대해서는 KBS 개그 콘서트에서 일부 차용한 부분도 있었다. 다만 개그콘서트는 내부적으로 진행하는 반면에 MBC는 이런 방식을 공개적으로 적용하고 있었다. 즉, 8팀 중 방청객들의 투표를 제일 많이 받은 개그팀들이 100만원의 개그 개발비를 받게 되고, 투표를 제일 적게 받은 개그 팀은 가차 없이 떨어뜨리는 방식이었다. 다만, 방청객과 브라운관 속 편집된 장면을 지켜 보는 시청자들간의 견해 차가 좀 커서 종영 프로가 거론됐을 때 말도 안 된다는 반응을 보이는 시청자들도 많았다. 그래서 코너 커트라인을 패배 코너 재투표 방청객 점수 60점으로 잡아 종영 코너가 없을 수도 있었지만 그 반대로 복수의 코너가 종영될 수도 있었다. 그리고 전체 시청률이 참담해서 마지막엔 예고도 없이 전원 종영시켜버렸다.망했어요

방영 초기인 2009년 11월 29일의 시청률은 8%. 절대적으론 높은 시청률은 아니지만 당시 목요일 심야시간에 편성하고 개편했다고 떠들었으면서도 완전 개죽 쑤고 있던 웃찾사보다 훨씬 상황이 좋았고 동시간대 웃찾사 시청률의 2배, 그리고 해당 시간대가 주로 야외에 있어 TV 시청을 거의 하지 않는 활동적인 타임인 걸 감안하면 어쨌든 그나마 선전하는 편이라 자위할 수 있었다. 출연진의 의욕적인 활약과 노이즈 마케팅에 힘입어 한 때는 방영 2달만에 편성시간이 55분에서 65분으로 증가한 적이 있다.

하지만 나날이 시청률이 떨어져 예전 개그야 때만도 못한 시청률로 접어들자, 결국 하땅사는 2010년 5월 16일자로 종영을 맞게 되었고, 이로서 MBC의 코미디 프로그램은 사실상 전멸했다고 볼 수 있다. 정작 출연했던 개그맨들은 마지막 녹화 당시 프로그램 종영에 대한 일말의 언급도 없었던 탓에 마지막인지조차 모르고 촬영을 마쳤다고. 또한 어떤 사건으로 인해 4주 연속 결방으로 무려 5주만에 방영되는 바람에 최종회조차 종방이라는 자막도 뜨지 않았다. 지못미. 이것으로 MBC는 만악의 근원이 되었다. 이게 다 파업 때문이다

2010년 7월 뒤늦게 후속 프로인 꿀단지가 나왔다. 개그야보다는 하땅사가, 하땅사보다는 꿀단지가 더 안 웃기다는 것이 중론. 결국 이것도 3개월만에 종영.

아이러니하게도 2010년 9월에 경쟁 관계이던 S모모 프로그램도 하땅사와 똑같은 결말을 맞이하면서 종영됐지만, 개그투나잇의 성공으로 3년 후에 부활했다.

무릎팍도사에 출연한 컬투는 원래 MBC 공채 개그맨 출신인데, SBS 소속으로 더 알려져 있다는 지적에 MBC가 우릴 써주지 않는다는 말을 했다. 그 사이 엄연히 하땅사에 출연한 바 있음에도 방송에서 하땅사에 출연했던 사실은 아예 언급조차하지 않은 걸로 봐서는 그들에게도 잊고 싶은 흑역사였던 듯.

하땅사 폐지 이후 김주철은 MBN 개그공화국을 통해 모처럼 등장, 경조사 스님들의 생활을 다룬 달마야 웃자에서 웃찾사와 하땅사가 망해서 경조사로 왔다는 자학개그를 쳤다. 남호연은 다시 SBS 웃음을 찾는 사람들로 복귀, 개그맨들을 심문하며 인신공격을 퍼붓는 개그청문회에서 KBS 출신 황현희를 탈탈 털다가 황현희가 남호연이 MBC 하땅사로 갔었다는 사실을 폭로하자 남호연은 성급히 SBS에 대한 아부를 시전했다. 출연진들에게도 흑역사인건가?

2. 흑역사들 방영한 코너 일람

2.1. M패밀리

  • 네바퀴
    본격 아줌마 난타단인데 시청자 의견에 잔인하니까 종영해 달라는 의견이 나왔다. 본래는 '두드림'이었다가 이 아줌마 난타단이 세바퀴를 패러디한 네바퀴에 출연하는 내용으로 바꾸고 코너 이름도 네바퀴로 바뀌었다. 그 뒤 개그 콘서트에서 2019년에 역시 패러디했다.
  • 끽과 뿍
    김경진과 오정태가 출연하는 코너. 본격 미래 개그맨(?)이 출연하는 코너. 출연진들이 자신들은 미래에서 왔다고 주장한다. 밀고있는 유행어는 "정기적으로 해야 유행어가 됩니다."("빰마빰마야~"가 아니다.) 계속 패배하고 있지만(한때 15연패 중.) 의외로 하차 안 하고 버티고 있다. 갈수록 진화되는 개그인 듯. 코너가 끝난 뒤에도 오정태의 역할이 계속되는데 오정태가 자신은 미래에서 왔기 때문에 과거에 대해서 잘 알고 있다며 여러 가지 예언을 하는데 대부분 잘 맞는다. MC, 박준형, 그리고 자신들마저 아무도 이 프로가 이길 거라고 예상하지 않는다.
  • CSI 과학수사대
    뭐가 과학 수사인지 모르겠다. 과학 수사의 권위자인 박사가 나오지만 노환이 심해서 뭐만 하려고 하면 숨을 거두려고 해서 과학 수사가 안 되지만, 결국엔 안 죽는다. 무능하기로는 호우즈키 아카네 급.
  • 괜한 자존심
    말 그대로 괜한 자존심을 내세워서 상대방의 말을 무조건 부정하는 코너. 과거 웅이 아버지 팀의 컬트적 요소가 여기서도 먹히는 듯. 등장 이래로 4주 연속으로 MVP를 따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그 다음에 안녕에 막혀서 5주 연속은 실패.
  • 지못미
    생전 여자친구의 추한 모습을 보면서 지켜주지 못해 미안하다고 말하는 남자의 영혼을 다룬 코너. 특이한 것은 첫 방송 때 나왔다가 공식적으로 종영 코너에 오르진 않았지만 두 번째 방송부터는 나오지 못했다.
  • 컬러피플
    최국을 중심으로 여자 개그맨 2-3명이 얼굴 전체에 단색으로 색칠을 하고 허리케인 블루 식으로 립싱크를 했으며 물론 반응은 최악.
  • 택시
    최첨단 택시 안에서 벌어지는 해프닝. 택시 조작법이 괴악한 게 많다. 예를 들자면 문을 열기 위해 해야하는 공정만 20여 가지. 하지만 문 닫는건 평범하다는 반전이 묘미. 끽과 뿍에게 격침당했다.
  • 나 이런 사람이야
    'UCC개그'라는 새로운 장르의 개그를 선보인 코너. 젖소 젖을 직접 빨아먹거나 곰발바닥 놀이에서 지는 바람에 번지 점프를 뛰고 자진해서 생매장을 당하는 등 신문 기사에서는 개그가 너무 위험하다는 의견까지 나왔다. 끽과 뿍과는 달리 계속 승승장구하다가 7주차 분량에서 하필 에리카를 만나 처음 패배한 뒤 종영되었다. 나중에 속편 격인 '착한 개그'를 지향하는 '나 이런 사람이야 II'가 나왔지만 이것도 망했어요. 당연하지만 훗날 나온 DJ DOC의 동명의 곡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
  • TV 속 보이는 TV
    MBC의 프로그램인 TV 속의 TV의 패러디 코너. 멀쩡한 TV 프로그램을 '음란하다'라고 하며 여러 방면으로 우기는 코너. 1달 버티다 망했다.

2.2. C패밀리

  • 오페라쇼
    첫주 폐지코너
  • 으악
  • 스타와 건달
  • 쁘띠쁘띠 마요네즈
    내용이 디트로이트 메탈 시티를 닮았다는 의견이 있다.
  • 에리카
    산장에서 할아버지와 함께 사는 빙의 소녀 에리카가 하는 기이한 행동을 다룬 코너. 할아버지는 매번 여러 이유로 산장에 찾아온 남자한테 손녀딸 에리카와 사귀어달라고 우긴다.(…) MVP를 3번이나 차지할 정도로 참신했으나 급격히 내용이 진부해지면서 결국 종영되는 수모를 겪었다.
  • 좀비
    좀비헌터 선배와 후배가 좀비 마을에 나타나고 후배가 선배의 재촉에 마지못해 좀비를 살해하면 너무나도 인간적인 좀비였더라는 반전의 코너. 중요한 것은 아니지만 좀비가 나타난 원인이 T 바이러스다. 이후에 '좀비를 훈련시키는 박사'를 다룬 코너로 컨셉이 바뀌었다.
  • 설이별이
    부자 애가 '각설이와 앵벌이'라는 두 거지에게 털리는 내용. 설이는 문규박, 별이는 2012년부터 개콘 식구가 된 서태훈이다.
  • 안녕
    건달이 거짓말을 하게 되면 다리의 묶인 줄에 끌려가는 코너.
  • 스타일


[1] 하지만 일요일 오후 시간대임을 상기할 것.[2] 여기서 약간 예외가 있는데 기획사를 바꾼 김미려는 그 직전까지 컬투 앤터테인먼트에 있어서 엄연히 C팀에 있어야 하지만, 자신은 MBC 사모님 등 개그야 프로그램에 주로 출연했기 때문에 M팀에 있다.[3] 하지만 SBS 출신인 괜한 자존심(이진호, 양세찬, 남호연)은 M팀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