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9-26 15:08:02

티르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타이로신의 줄임말 Tyr에 대한 내용은 타이로신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 Týr2. 던전 앤 드래곤 시리즈3. 모바일 게임 영웅서기 시리즈의 주인공4. 오버 더 시리즈의 등장인물5. 오! 나의 여신님에 등장하는 신(神)6.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7. PABAT! 2014에 참가한 BMS - TYR8. 디아블로 2에 나오는 Tyr9. 워크래프트 시리즈등장인물10. 별이 되어라!의 등장인물(동료)11. 갓 오브 워의 등장인물12. 잔불의 기사의 등장인물13.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등장인물14. 슈퍼로봇대전 OG 사가 마장기신 F COFFIN OF THE END의 등장인물15. 로스트사가의 용병

1. Týr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Treated_NKS_fenrir.jpg
게르만조어 ᛏᛁᚹᚨᛉ (*Tīwaz, 티와즈)
고대 노르드어 ᛏᚢᛦ (Týr, 튀르)
아이슬란드어 Týr (티르)

북유럽 신화에서 거인 히미르의 아들이라고 전하는, 전쟁의 신이자 결투의 신. 정의용기를 상징하기도 한다. 원래 표기는 Týr.

본디 두 팔이 모두 멀쩡했지만 펜리르를 묶기 위해 한쪽 팔을 포기한지라 외팔로 묘사되는 경우가 많다.[1] 이후 각종 매체에서 외팔검사 캐릭터들의 대명사로 각인되었다.

원시 게르만어에서는 *Tīwaz. 고대 영어에서는 Tiw[2], 남부 게르만어에서는 Ziu라고 한다. Tīwaz라고 불리던 시절에는 오히려 주신이었던 것 같다.[3] 이름 자체가 그냥 '신'이란 의미. 그리스의 제우스나 라틴어 데우스(deus)[4], 산스크리트어 드야우스(Dyaus)와 어원이 같다. 고트족을 비롯해 원시 게르만어의 성질을 잘 간직한 동게르만어 화자들 사이에선 티르최고신이었다.[5] 이건 게르만족의 대이동 후 로마 제국 영내로 이주한 동게르만족들이 토착민과 동화되어 동게르만어가 사어가 됐을 때쯤, 다른 게르만족들이 타 신들을 주신으로 섬기기 시작한 것도 있다.

오딘의 호칭 중에 Hangatýr, 즉 풀이하여 hanga(매달린)+týr(신)란 것이 있는데, 이 또한 Tīwaz의 속성을 이은 호칭인 듯하다. 그러나 이를 확인하기는 매우 어렵다. 확인할 수 있는 시대에는 이미 농경과 관련된 신인 도나르(토르)에게 밀려난 것 같다. 그 후에 오딘이 다시 주신의 자리를 차지했고, 옛 주신이었던 티르는 오딘의 아들이자, 결투와 법의 신으로 바뀌어서 명맥을 겨우 지켰다는 것.

북유럽 신화에서는 펜리르에게 손을 먹히는 것이 티르와 관련된 거의 유일한 일화이다. 고대 게르만족 사이에선 티르가 주신이었음은 거의 확실하지만, 역사시대로 넘어와서는 그런 증거가 없다. 특히 현존하는 북유럽 신화 내용의 사실상 유일한 1차 자료인 에다에서는 티르가 고대에 주신이었으리란 흔적을 찾기조차 어렵다. 토르가 요르문간드를 낚는 이야기에서 거인 히미르의 아들이라고 언급되고, 로카센나에서는 로키가 티르에게 "내가 네 모습으로 변하고 네 마누라[6]와 같이 잔 적 있으니, 애가 태어난다면 내 자식일 거다." 하고 모욕적 발언을 날리고, 라그나로크를 묘사한 '무녀의 예언'에서 가름동귀어진했다고만 언급된다.

법룰과 질서의 신이란 모습은 로마의 기록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로마인들은 티르를 마르스 팅크수스(Mars Thincsus)라고 불렀는데 이는 '팅의 마르스'라는 뜻으로, 팅(Thing)은 게르만족의 의회를 뜻하는 말이다. 즉 티르는 의회를 주관하는 신, 정치전쟁를 관장하는 신격이었다. '전쟁'과 '법률'은 고대 남성 지도자들이 맡는 특징이다.

고대 영어로는 티르를 티우(Tiw)라고 불렀는데, 화요일 Tuesday는 티우(Tiw)의 날이라는 의미다.

덴마크에서 그 위치가 확고했는지 Thisted나 Tyrseng 등 티르의 이름이 들어간 지명이 많은 편이다.

[참고]티르에 관한 영문 소개글
[참고]위키피디아 영문

2. 던전 앤 드래곤 시리즈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던전 앤 드래곤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3. 모바일 게임 영웅서기 시리즈의 주인공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영웅서기)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4번째 작품인 영웅서기4-환영의 가면의 휴먼측 주인공. 이름의 유래는 1번...으로 보이는데 여주인공 이름이 루레인인 걸 보면 4번일지도?

4. 오버 더 시리즈의 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 스트라이크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5. 오! 나의 여신님에 등장하는 신(神)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오! 나의 여신님)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작중 위치는 오딘에 가깝다.

6.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빅토리 드래곤 문서
2.2.9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일단은 금지 카드. 2008년 세계 대회에서 상품으로 배포된 카드이다.

7. PABAT! 2014에 참가한 BMS - TYR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TYR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8. 디아블로 2에 나오는 Tyr

저렙의 룬이고 퀘스트로도 얻을수 있기 때문에 구하기 쉽다. 들어가는 대표적인 룬워드 아이템은 깊은 고뇌와 통찰력.

9. 워크래프트 시리즈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워크래프트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티탄 수호자 중 최강의 전사였으나 와우 시점에서는 사망 상태이다.

10. 별이 되어라!의 등장인물(동료)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별이 되어라!)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1. 갓 오브 워의 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갓 오브 워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2. 잔불의 기사의 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잔불의 기사)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3.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4. 슈퍼로봇대전 OG 사가 마장기신 F COFFIN OF THE END의 등장인물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 가베이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5. 로스트사가의 용병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티르(로스트사가)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 당시의 관습에 의하면 결투나 재판의 증인은 오른손을 들고 선서를 하였다고 하는데, 티르가 희생한 팔은 바로 오른팔이다. 결투와 법의 신이 증언의 선서를 하지 못하게 된 셈이다. 그 외에도 지혜의 속성을 지닌 오딘은 애꾸이고 사랑의 여신인 프레이야는 남편이 떠나 돌아오지 않는 등 북유럽 신화의 신들은 무언가 결핍된 경우가 많다.[2] 화요일을 뜻하는 영어 Tuesday의 어원이 '티우의 날'이라는 뜻이 고대 영어 tīwesdæg이다.[3] 아래 영문위키의 "suggest he was once considered the father of the gods and head of the pantheon"[4] 라틴어에서 일반명사 '신(God)'을 의미한다.[5] 북게르만족들은 주로 토르최고신으로 섬겼고, 서게르만족들은 주로 오딘최고신으로 섬겼다.[6] 티르의 부인이 게르만 여신 중 지사(Zisa)라는 추측이 있다. 티르가 Ziu라고도 불리는 것에서 이끌어낸 추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