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17 00:22:37

샌드맨(콜 오브 듀티:모던 워페어 3)

파일:external/images2.wikia.nocookie.net/572px-Kotaku-leak-large-25.jpg
파일:external/img2.wikia.nocookie.net/Sandman_MW3_campaign_menu.jpg
파일:external/fc09.deviantart.net/mw3___delta_force___sandman_by_iireii-d5i3kdz.png

Sandman

1. 소개2. 작중 활약

1. 소개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Mw3_Sandman.jpg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에서 등장하는 인물. 성우는 프리즌 브레이크의 알렉스 머혼 역으로 유명한 윌리엄 피츠너.[1][2] 일본판 성우는 스즈키 타츠히사이다.

델타포스 메탈 팀의 분대장으로 계급은 상사(Master Sergeant), 호출부호는 메탈 0-1(Metal Zero One), 혈액형은 O형이다. 브리핑에서 잠깐 볼 수 있는 프로필에 의하면 생년월일은 1969년 10월 10일로[3], 조지아 주 애틀랜타 출신인 듯 하다.

전작의 바스케즈 소위폴리 병장의 뒤를 잇는 경험많고 노련하며 듬직한 분대장 캐릭터로 자신의 분대인 메탈 팀과 함께 뉴욕, 함부르크, 파리, 베를린 등을 누비며 제3차 세계 대전의 최전선에서 싸운다.

극중에서는 프라이스 대위와 친분이 있는 것으로 묘사되는데 이는 과거(모던 워페어 3 기준으로 3년 전인 2013년)에 블라디미르 마카로프를 잡기 위해 태스크 포스 141델타포스가 '킹피쉬 작전'[4]이라는 이름으로 합동작전을 수행한 적이 있기 때문이다. 모던 워페어 3 시점으로는 셰퍼드 중장 살해 혐의로 인해 국제수배자가 된 프라이스가 샌드맨과 마카로프에 관련된 단서를 주고받는 것도 이때의 인연 때문이다.[5][6]

전작인 MW2에서 랜덤으로 생성되는 NPC 이름중에 샌드맨이 있다. 또한 185cm의 장신이기도 하다.

2. 작중 활약

작중 샌드맨과 메탈 팀의 활약은 다음과 같다.
  • Black Tuesday
    • 뉴욕 월가의 러시아군을 격퇴하고 증권거래소의 교란기 폭파. 교란기의 제거로 인해 통신이 복구된 미군은 뉴욕 제공권을 장악하게 된다.
    • 블랙호크에 달린 미니건으로 Mi-24 하인드 여러대를 격추한다.
  • Hunter Killer
    • 허드슨 만의 러시아 기함인 오스카 2급 원자력 잠수함에 침투하여 승무원들을 사살하고 모든 미사일을 발사, 허드슨 만의 러시아 해군 세력을 죄다 쓸어버린다.
  • Goalpost
  • Bag and Drag
    • 프랑스 파리에서 마카로프의 부하 볼크를 생포하는데 성공한다.
  • Iron Lady
    • 러시아 보병은 물론이고 헬기, 기갑부대의 저항을 뚫고 생포한 볼크를 데려오는데 성공한다.
  • Scorched Earth
    • 베를린에 은신한 러시아 대통령의 딸 엘레나를 구출하는 작전에 투입, 구출조를 지원하기로 하나 구출조가 전멸하는 바람에 직접 구출하러 간다. 적의 함정에 걸려 건물에 깔릴뻔도 하지만 생존한다. 그러나 엘레나는 러시아군에 잡혀가고 만다.
  • Down the Rabbit Hole
    • 시베리아 광산에 사로잡힌 러시아 대통령과 딸을 구출한다. 이렇게 구출한 러시아 대통령 덕분에 제 3차 세계 대전은 막을 내린다. 다만 이 작전에서 프로스트는 제외한다.

러시아군의 침공으로 쑥대밭인 뉴욕 상황을 정리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3차 대전이 발발하자 함부르크에서 납치된 부통령을 구출한다. 그리고나서 프라이스와 서로 정보를 주고받아 이 전쟁이 마카로프의 계획임을 알고, 파리에서 마카로프의 심복인 볼크를 생포하는데 성공하여 모든 사건의 원흉인 마카로프에게 조금씩 가까워지는 것처럼 보였는데….

2016년 10월 13일 러시아 대통령의 딸을 구출하기 위해 베를린으로 파견되어 거의 구출 직전까지 갔으나 아깝게 실패한다. 그리고 다음 날, 러시아 대통령 부녀를 구출하기 위해 태스크 포스 141과 협동 작전을 벌여 시베리아의 다이아몬드 광산으로 출동, 대통령의 딸 알레나를 구출하는데 성공하고 이어 대통령도 무사히 구출함으로써 임무를 완수하는 듯 하였으나 적의 급습으로 인해 탈출용 V-22가 격추되고 뒤이어 블랙호크가 오고, 유리가 폭발에 큰 부상을 입자 대통령과 프라이스, 유리를 먼저 탑승시키고 그 동안 적들과 교전하면서 엄호를 해준다. 그러나...
프라이스 대위: 샌드맨! 갈 시간이다. 서둘러!
샌드맨: 그냥 가! 여기서 빠져나가!
트럭: RPG다!
해머 1-6: 꽉 잡아!
샌드맨: 그냥 가! 가라고!
해머 1-6: 여기서 더는 못있는다! 빠져나가겠다!
프라이스 대위: 안 돼! 다시 우릴 착륙시켜!
해머 1-6: 포화가 너무 거세다! 우리가 돌아가면, 우리 다 죽는다!
프라이스 대위: 샌드맨, 내말 들리는가! 샌드맨, 응답해! 샌드맨, 듣고 있나? 샌드맨, 아직 거기 있나?

적들의 거센 공세로 인해 블랙호크마저 위험해지자 시간을 벌어주기 위해 트럭과 그린치와 함께 탈출을 포기하고 계속 교전을 한다. 헬리콥터가 버틸 수가 없어 이륙함과 동시에 폭발에 의해 광산이 무너지면서 러시아군들과 함께 최후를 맞게 된다.

물론 직접적으로 죽었다고 나오지는 않았지만 정황상 전사 확정. 모던 워페어 3 이후에 나온 유튜브 동영상에 의하면 프라이스 대위도 비슷한 상황에서 KIA가 아니라 콩밥을 드시고 계신 전례가 있어 혹여 기대를 할 수는 있겠지만 콜 오브 듀티는 자비심이 없다. 게다가 러시아 대통령 구출 이후 마카로프 세력이 사실상 소멸했음에도[7] 샌드맨의 존재는 드러나지 않았으니, 전사했다고 보는 게 맞을 것이다. 실제 전장에서도 이런 식으로 시신은 못 찾았지만 정황상 전사가 99% 이상 확실한 경우가 꽤 된다.

위에도 나와있지만 생일이 얼마 지나지 않아 전사하여 더욱 안타까움이 크다. 물론 미군 소속 특수부대원이라는 게 언제, 어디서, 어떻게 사망할지 아무도 모르기 때문에 죽음을 언제나 생각하며 살아야 하는 존재인지라 어쩔 수 없다. 게다가 미군 플레이어블 캐릭터+분대장 캐릭터가 완전히 다른 스토리 노선에 있는 것이 아닌 스토리의 주인공이라고 할 수 있는 태스크 포스 141과 공동작전을 실행하며 친분이 있는 캐릭터성이 있고, 무엇보다도 마지막에 주인공들을 위해 죽을 것이 뻔히 보이는 상황에서 주저없이 자신을 희생하는 장면이 그 아쉬움을 더 크게 만든다.


[1] 영화 블랙 호크 다운의 델타포스 대원 제프 샌더슨 역으로도 유명하다. 그 외에도 영화 이퀼리브리엄에서 반군 지도자 저겐 역, 울트라 바이올렛에서 바이올렛(밀라 요보비치 紛)을 돕는 뱀파이어 과학자 가쓰 역, 히트에서 닐 맥컬리(로버트 드 니로 紛) 일당의 뒷통수를 치는 은행장 로저 반 잰트 역, 아마겟돈의 우주왕복선 선장 윌리 샤프 대령 역, 진주만(영화)에서 대니(조쉬 하트넷)의 아버지 역, 베트맨 다크나이트에서 초반부에 샷건을 들고 쏴대던 은행장 역과 Seal Team Six: The Raid on Osama Bin Laden에서 CIA 간부 기드리 역으로 나온 바 있다. 그리고 2013년에 개봉한 영화 '팬텀'에서 소련 잠수함 부함장 알렉스 역(함장은 에드 해리스)으로 나온다. 그러고보니 주로 군인이나 총 다루는 직업을 주로 연기했다. 게임 성우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GTA VCGTA SA에서 켄 로젠버그를 연기했다. 2016년 인디펜던스 데이: 리써전스에서 합참의장 아담스 장군 역을 맡았다.[2] 참고로 얼굴 모델링은 MCU호크아이 배역으로 유명한 제러미 레너를 닮았다는 평이 있다.[3] 모던 워페어 3 시점인 2016년 당시 47세, 그해 생일 당일에는 프랑스로 작전을 하러 갔다.[4] 킹피쉬는 블라디미르 마카로프를 나타내는 코드네임.[5] 'Bag and Drag' 미션의 브리핑에서 샌드맨이 프라이스에게 마카로프에 대한 정보를 줘서 고맙다고 말하면서 '하지만 엉클 샘이 당신을 잡으려고 안달나 있다.'라며 한마디 던지자 프라이스가 '나 잡으려면 줄부터 서라고 전해줘'라고 쿨하게 받아넘기는 것을 보면 꽤 친한 사이였던 듯 하다.[6] 참고로 프라이스의 '줄부터 서'라는 말버릇은 모던워페어 1 시절부터 나타났다. '작전실에서 싸움 금지' 미션 중 소프가 자폭코드를 입력해 미사일을 폭파시키고 탈출 수단인 적 트럭들이 남겨져 있는 차고로 가기 이전에 승강기에서 그릭스 하사가 "자카에프에게 한 방 먹여도 되겠습니까?(You know Sir, I wouldn't mind gettin' a shot at Zakhaev.)"라고 말하자 프라이스가 "그러려면 줄부터 서야할 거다. 우리가 먼저 당하지 않는다면 말이지.(Yeah... well, get in line mate... if he doesn't find us first...)"라고 답한다.(모던워페어 리마스터드 에디션 버전 번역 기준. 더 나은 번역이 있으면 추가바람.)[7] 호텔의 경호병력만이 유일한 전력이었다는 것은 역설적으로 이너 서클이 거의 전멸했다는 뜻도 된다. 그래서 단 두 명의 공격을 이겨내지 못하고 최후를 맞은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