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2-16 05:30:55

카타기리 사토시

[ruby(片桐 智司, ruby=かたぎり さとし)]

1. 개요2. 작중 행적
2.1. 고등학생 시절2.2. 졸업 후
3. 여담

1. 개요

오늘부터 우리는!!의 등장인물. OVA판에서 성우는 오오츠카 아키오. 국내에서 틴틴코믹스에서 나온 해적판 이름은 조한주 혹은 조한준.

천하에 둘도 없는 막장 깡패학교인 아케히사(開久) 고교의 캡짱으로서 등장. 그 전투 능력은 실제로 무시무시한 수준이라 미츠하시 타카시이토 신지조차도 사토시를 상대로 이긴적은 없고 사토시가 스스로 내가 졌다고 생각하게 만드는 기개를 보여준 수준. 실제로 주먹 한 방에 대부분의 인물들이 KO되며 전대짱이라는 인물 또한 한 방에 날려버렸다. 적어도 작중 등장한 학생 중에서는 최강. 학생 캐릭터 이외를 포함해도 상당히 높은 순위에 들 듯 하다.

2. 작중 행적

2.1. 고등학생 시절

처음에는 피도 눈물도 없는 악당처럼 나왔으나 자신만의 룰이 어느 정도 있고 의리를 높이 사는 성격이다. 사나이로서의 매력도 있어서 사람들도 나름대로 따른다. 작중에서 말도 안 되는 깡패 고등학교 아케히사를 완전히 휘어잡을 수 있는 힘과 근성, 위엄을 지닌 사나이. 그 사가라조차도 후반에 한 번 사토시를 팼지만, 그래도 친구라고 이토에게 털린 사가라를 옆에서 지켜준 의리가 두터운 인물. 그 때문에 나중에서는 미츠하시 이토 콤비와도 의외로 잘 지내는 모습을 보인다.

고교 시절에는 아케히사를 완전히 휘어잡고 있었다. 사토시가 잠시 일선에서 물러나자 다른 캐릭터가 아케히사를 지배하기도 했지만 오히려 미츠하시-이토 콤비에게 패배하고 몰락. 아케히사의 위상이 떨어지자 온갖 잡 불량배들이 아케히사로 레이드를 오는 지경에 이르는데, 단번에 복귀하여 불량배들을 지휘하여 아케히사를 지켜낸다. 그리고 작중 중반부 쯤에 졸업한다.

2.2. 졸업 후

고등학교 졸업 후에 일자리를 구하려고 하지만 그 흉악한 인상에 직업을 못 찾았다. 그러다 길거리 타코야키 장수와 길거리 자릿세를 요구하던 야쿠자 사이에 휘말려 다친 타코야키 장수 대신 타코야키를 만들기 시작한다. 이때 타코야키 장수에게 사회인이라면 인내를 가져야한다는 것을 깨달은 때라서 그 뒤로도 계속해서 자릿세를 요구하는 야쿠자의 횡포를 내내 참고 견뎠다. 다만 그 모습에 답답함을 느낀 미츠하시와 이토가 야쿠자가 사토시를 방해하는 것을 막으려고 여러가지로 힘썼는데... 결국 미츠하시와 이토가 야쿠자에게 맞을 상황[1]까지 가게된다. 이에 사토시가 친구가 맞는 꼴은 못 본다며 야쿠자에게 압도적인 힘을 보여주고, 미츠하시와 이토와 잡담을 하면서 야쿠자는 사토시가 아케히사의 전 짱이었다는 것을 알아채고 그 뒤로는 사토시 앞에서 모습을 감춘다.

이후 사토시는 사회인으로서 타코야키 장사를 하게 된다. 처음에는 잘못 만들어서 맛이 없었으나[2] 이후 사가라 말에 의하면 꽤 맛있는 수준까지 만든 모양이다.

3. 여담

  • 미츠하시와 이토는 양복 차림으로 야쿠자를 두들겨 패는 사토시를 보고 야쿠자가 돼서 자릿세를 두고 싸운다고 오해했다. 이 동네에서는 '아케히사 졸업=야쿠자'라는 것이 반쯤 기정 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는듯. 확실히 잘못 보면 야쿠자처럼 생긴 외모였다.
  • 의외로 가장 건실한 인물이며 미래가 상당히 불투명한 이마이미츠하시에 비하면 나중에 가장 성공 가능성이 크다.[3]


[1] 미츠하시와 이토가 힘이 떨려서는 아니고 이후 후폭풍까지 생각하면 그냥 맞는게 나을거라는 추론에서 나온 행동이었다.[2] 야쿠자들과의 싸움 이후에 사토시는 함께 싸워준 미츠하시와 이토에게 어차피 버리는 거라며 타코야키를 줬고 이토가 응원하는 의미에서 미츠하시와 함께 먹었는데, 한 번 맛보더니 미츠하시는 뱉어냈고 이토는 그래도 먹어야 한다며 꾸역꾸역 먹었다(...).[3] 이토는 아버지가 회사가 몇 개나 있는 재벌이다 보니 본인이 한심한 꼴이 되어도 미래는 창창하니 제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