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06 19:38:20

베르미나

파일:오블리비언워커.png
Daedric Princes
데이드릭 프린스
{{{#!wiki style="margin:0 -11px;color:#FFF;"
{{{#!folding [ 목록 ]
{{{#!wiki style="margin:-5px 0 -17px"
파일:나미라심볼.png 파일:녹터널심볼.png 파일:말라카스심볼.png 파일:메리디아심볼.png
나미라 녹터널 말라카스 메리디아
파일:메이룬스심볼.png 파일:메팔라심볼.png 파일:몰라그심볼.png 파일:베르미나심볼.png
메이룬스 데이건 메팔라 몰라그 발 베르미나
파일:보에시아심볼.png 파일:생귄심볼.png 파일:쉐오고라스심볼.png 파일:아주라심볼.png
보에디아 생귄 쉐오고라스 아주라
파일:클라비쿠스심볼.png 파일:페라이트심볼.png 파일:헤르메우스심볼.png 파일:허씬심볼.png
클라비쿠스 바일 페리아이트 헤르메우스 모라 허씬
파일:지갈랙심볼.png
지갈랙
}}}}}}}}} ||

파일:external/images.uesp.net/Vaernima.gif 파일:external/lagbt.wiwiland.net/Schrein-von-Vaermina.jpg 파일:external/hydra-media.cursecdn.com/300px-StatueofVaermina.png
엘더스크롤 2: 대거폴에서의 모습 엘더스크롤 4: 오블리비언의 신전 엘더스크롤 5: 스카이림의 석상

1. 개요

Vaermina. 엘더스크롤 시리즈에 등장하는 데이드릭 프린스. 상징하는 능력은 꿈과 악몽.

다스리는 왕국은 쾌그마이어.[1] 어둠으로 가득하며 그곳에 들어가면 끝없는 악몽을 꾸게 된다고 한다. 그녀의 신자들은 자진하여 악몽을 꾸는 것으로 그녀에게 봉양한다고 한다. 베르미나 자신의 말대로라면 이 세상 모든 인물은 매일 하루에 한번 베르미나의 왕국을 방문하는 셈이라고.(즉 잠 잘 때) 게임에서의 행동이나 대략적인 설정을 보면 악몽만 불어넣는 민폐신인 것 같지만, 악몽이 아니라 평범한 꿈도 주관하며 아끼는 인간에게 창의력을 길러주고 영감을 불어넣는 꿈을 보여줘 예술성을 키워주는 면도 있다.

"광기의 16 협약, 9권(Sixteen Accords of Madness, Book IX)"이란 책에 의하면 쉐오고라스와 내기를 한 적이 있다고 한다. 상술했듯이 베르미나가 영감을 불어넣는 꿈을 보여주며 키워낸 유명한 예술가를 쉐오고라스에게 보여주며 자랑했다. 그런데 쉐오고라스는 '하지만 인간이 정말로 위대한 예술에 바치는 것은 사랑이 아니라 증오'라며 베르미나를 꼬드겼고, 거기에 수긍한 베르미나는 누가 그를 정말로 위대한 예술가로 만드는가[2]를 놓고 내기를 한다. 베르미나는 예술가에게 계속 끔찍한 악몽을 불어넣으며 괴롭혔고, 예술가는 처음에는 베르미나에 대한 신앙심으로 버티며 그 악몽을 소재로 기괴한 예술품을 만들어냈지만 악몽이 몇년이고 계속되며 베르미나는 대답하지 않자 점점 신앙심을 잃어가며 신들을 증오하게 된다. 결국 불신자가 된 예술가는 신들을 모독하는 작품을 만들어내며 미움받고 끝내는 탈로스를 까다가 목이 잘린다. 그 시체 앞에서 베르미나는 쉐오고라스가 10년간 손가락 하나 까딱 안하고 자기를 속였다며 화를 내지만, 쉐오고라스는 네 속삭임이 끝나면 나의 침묵이 시작됐다며, 베르미나의 악몽에서 깨어난 사람은 현실에서 그의 광기에 갉아먹힌다고 했다. 몽상가는 광인으로 다시 깨어난 것이며, 결국 내기는 쉐오고라스가 이겼다.

2. 엘더스크롤 2: 대거폴

대거폴에서는 남성의 모습으로 나온다.

3. 엘더스크롤 4: 오블리비언

"We meet again, mortal, for we have met before, whether you know it or not. When you mutter in your sleep, you speak to me. When you waken wet with sweat, you've just left my house. I dwell in your dreams; I savor your nightmares. Now, you will serve me. The wizard Arkved has the Orb of Vaermina... snatched from the dreams of my followers and dragged into the waking world. Travel to his tower and retrieve my Orb. Take care, though, mortal. In my Orb, Arkved has found more than he bargained for."[3]
주인공에게 자신의 신자의 꿈속에서 자신의 수정구슬을 훔쳐간 마법사 아크베드를 추격하여 그에게서 수정구슬을 되찾아오게 한다[4]. 완료 시 타겟의 분신을 만들어내는 '타락의 두개골'(Skull of Corruption)이란 스태프를 얻는다.

타락의 두개골의 기능은 (N)PC[5] 의 분신을 만들어내는 기능인데, 이 지팡이와 네크로맨서의 수장 매니마코를 죽여서 얻는 벌레의 지팡이(Staff of Worms)의 리애니메이트 능력의 조합은 오블리비언 최고의 꼼수(버그?) 메이커라 할 만 하다. 대표적인 활용예로 플레이어의 영구 분신 만들기나, 통상적으로 루팅할 수 없는 캐릭터의 아이템을 루팅하고 싶거나, 기타 정상적으로 뚫리지 않는 부분이 있을 경우 일단 스컬 오브 커럽션에 문의하면 된다.

4. 엘더스크롤 5: 스카이림

스카이림에도 등장하며 던스타의 시민들에게 매일 똑같은 악몽을 꾸게 하고 있다고 한다. 그 원인은 또 타락의 두개골로, 베르미나에게서 장기간 떨어져 있으면서 조금 성질이 변해 사람들이 잠자는 동안 그 기억을 스스로 빼앗고 그 자리에 악몽을 남기는 것이라고. 던스타에 사는 던머인 에란두르라는 마라의 신자가 이를 해결하기 위해 플레이어와 함께 던스타 근처에 우뚝 솟은 베르미나 사원으로 향한다. 본인 말에 의하면 본인이 한때 베르미나 신도였기 때문에 참회하고자 마라의 신자가 되었다고.[6] 여기에서 이것저것 작업을 통해 베르미나 사원의 과거가 밝혀지는데, 베르미나 사원을 오크들이 침략하자 타락의 두개골을 지키기 위해 미아즈마라는 특별한 약을 풀어 사원 안의 모든 사람을 잠들게 한다는 결정이 떨어져 카시미르라는 신자가 단신으로 아수라장을 헤쳐나가 그 약을 풀었다는 과거를 카시미르의 눈으로 직접 체험할 수 있다.[7]

그리고 이런저런 작업을 걸쳐 결국 타락의 두개골에 도착한 에란두르는 베르미나의 신자들의 우두머리 2인조를 상대하게 되는데, 그가 에란두르카시미르라고 부르며 혼자 도망쳤다며 힐책한다. 그 후 도바킨과 함께 이들을 쓰러뜨린 에란두르는 타락의 두개골을 파괴하는 의식을 하는데 그 때 베르미나의 목소리가 들리며 에란두르는 사실 타락의 두개골을 손에 넣어 주인공을 공격할 것이니 에란두르를 죽이고 타락의 두개골을 차지하라고 명령한다. 그동안 에란두르가 주인공에게서 사실을 숨긴 것이 여럿 있는 만큼 일리있는 말이고, 그 말대로 에란두르를 쳐죽이면 타락의 두개골을 챙길 수 있다. 그러나 이건 베르미나의 구라[8].속지마 개년이야 에란두르는 그럴 생각이 전혀 없으며, 에란두르를 공격하지 않고 놔두면 다짐한대로 타락의 두개골을 파괴하고 (혹은 오블리비언으로 돌려보내고) 주인공에게 감사하며 사원 입구에 설치한 마라 제단을 지킬 것이라 한다. 그리고 그 이후로 에란두르를 동료로 영입할 수 있다. 동료 중 마법을 사용하는 몇 안 되는 사람이며 한 손엔 엘프제 철퇴를, 다른 손으론 화염계열 파괴마법을 사용한다. 플레이어의 레벨이 충분히 높을 때 영입하면 기본 레벨 50에 체력이 500이 넘어가며 마라의 사제인 주제에 에보니 철퇴를 붕붕 휘두르는 꽤나 강력한 동료가 된다. 다만 마법은 그다지 별볼일 없는 수준.

…에란두르를 의심해 죽이고 타락의 두개골을 먹었다가 공략을 보고 베르미나에게 낚인 걸 알게 된다면 기분이 더러워질 퀘스트이다.[9] 물론 데이드릭 프린스들이 원래 이렇게 불신과 갈등을 조장하는 애들이니 설정을 충분히 아는 플레이어라면 낚이지 않을 법도 하지만. 하지만 오블리비언 워커업적을 위해서는 에란두르를 썰고 타락의 두개골을 먹어야 한다. 한 가지 꼼수를 쓰자면 타락의 두개골을 제외한 모든 데이드릭 아티팩트를 수집한 뒤 저장하고 타락의 두개골을 얻어 업적을 달성한 다음 다시 로드해 에란두르를 살리는 방법이 있다. 문제는 베르미나 못지않은 찝찝함을 자랑하는 나미라의 반지도 데이드릭 아티팩트이기 때문에 업적달성을 위해 미리 얻어놓아야 한다는 것, 그리고 결과가 어찌 됐든 찝찝함은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 반대로 타락의 두개골을 먼저 먹었다면 나미라 퀘스트도 같은 방법으로 업적만 따고 넘길 수 있다. [10]

타락의 두개골은 20의 피해를 주는 환영 계열 지팡이이며, 잠자는 사람에게 사용해 꿈을 흡수하면 건당 꿈을 5개 충전한다. 충전된 타락의 두개골은 쏠 때마다 꿈 하나를 소비하는 대신 공격력이 50이 된다! 잠자는 사람에게 사용해 꿈을 흡수할 경우 공격적인 행동으로 인식되지 않기 때문에 팩션에 소속되어 있거나 하면 꿈을 충전하는 일은 전혀 어렵지 않다. 문제는 꿈 충전과 인챈트 충전이 별개라는 것(...). 유니크한 환영계 데미지 마법이라는 것 외에는 실전성이 그저 그렇다.

또한 타락의 두개골을 얻은 후 던스타에 가서 현상금을 올리고 감옥에 간 다음 문을 따고 나오면 타락의 두개골을 가지고 플레이어를 찾는 경비병을 볼 수 있다. 물론 경비가 몰래 플레이어의 소품에서 빼온게 아니고 복사된 것이기 때문에 죽여서 얻으면 된다.

뱀발로, 목소리가 오블리비언의 갈라지는 소리에 비해 상당히 아름다워졌다는 평가가 많다. 참고로 베르미나 성우는 비올라 지오다노나 아스트리드가 납치한 미혼모 희생자처럼 작품 내에서 성격이 괄괄한 여성들의 목소리 또한 담당하고 있다(...). 역시 프로 성우.

1.8 버전부터 기존에는 없던 버그가 생겼다. 패치하면 버그가 솟아나는 베데스다 퀄리티 에란두르의 말을 듣고 물약을 마시고서 과거를 경험하고 오면 퀵세이브와 세이브가 되지 않는 것. 퀵이나 정식 세이브를 하려고 하면 게임이 튕긴다. 해결방법은 단순한데, 과거에서 돌아와 에란두르와 대화한 직후 바로 사원 밖으로 나가서 퀵세이브, 이후 도로 들어와서 퀵세이브를 하면 된다. 결론은 사원 안에서 세이브 하면 무조건 튕긴다

5. 엘더스크롤 온라인

대거폴 동맹의 중심지인 웨이레스트에서 일어난 모든 일의 흑막격인 데이드릭 프린스. 에본하트 조약의 모운홀드에서 깽판을 친 보에디아와 흡사한 경우라 할 수 있다.

그 주특기인 악몽을 이용하여 동맹 내의 주요 인사를 간접적인 방법으로 세뇌하여 암살 및 분란 행위를 일으키고 있다. 이게 얼마나 심각하느냐면, 계속해서 해머펠 출신의 공작부인이 동맹에서 암적 존재가 될 거라고 악몽을 통해 반복적으로 보여주자 그토록 충실하던 기사 한 명이 결국 홰까닥 돌아버려서 무고한 공작부인을 살해하게 할 정도. 나중에는 동맹의 장군마저 세뇌하여 수장인 에머릭 왕을 암살하려 든다. 그 외에도 그 지역 내에 신도가 군데군데 깔려 마을 하나를 괴롭히게 하거나, 뜬금없이 아주라의 사원을 침공하여 신도들을 살해하는 일을 저질렀다.

불행히도 아주라의 신도를 건드린 것 때문에 화가 날 때로 난 아주라의 조력으로 직접 자신의 영역에 온 플레이어의 악몽이 끝나버린다. 왕을 암살하고 연맹을 혼란으로 빠트릴 계획이 실패하자 자기는 아주 참을성이 많다고 언젠가 복수할 거라고 플레이어에게 경고한다. 그리고 스카이림 때의 예쁜 목소리는 건재해서 왠지 모르게 협박하는 게 귀엽게 느껴진다(…) 석상도 가면 쓴 거 말고는 묘하게 섹시한 편. 위엄 있긴 해도 약간 아줌마 같은 목소리의 아주라랑 비교된다


[1] Quagmire. '수렁, 어지럽힌, 난장판, 엉망진창, 곤경'이란 뜻을 가진 단어[2] 즉 그를 미움받는 존재로 만드는 것[3] 다시 만났구나 필멸자야. 네가 알든 모르든 구면이니 말이다. 잠든 사이 중알거렸다면 내게 말한 것이고, 땀에 젖어 깼다면 내 집을 나선 것이지. 난 너의 꿈 속에 살며 너의 악몽을 음미한단다. 이제 너는 날 섬길 것이다. 아크베드라는 마법사가 베르미나의 보주를 가지고있다. 내 신도의 꿈에서 훔치곤 꿈 밖의 세계로 가져갔지. 그의 탑에 가서 내 보주를 가져오거라. 조심하려무나 필멸자야. 아크베드는 내 보주에서 자기가 원하던 것 이상을 얻었으니.[4] 갔을 때 이미 아크베드는 베르미나의 저주로 인해 잠자면서 악몽을 꾸고 있었다. 흠좀무[5] 플레이어 포함, 그러나 경비 종류/크리쳐에게는 먹히지 않는다[6] 다만 리프튼에 있는 에린의 집에 들어가면 던스타의 영주를 보좌하는 마법사인 Madena가 암사자 묠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편지를 읽어 볼 수 있는데, 그 편지에 따르면 주인공이 올 때까지 윈드피크 여관에서 그냥 아무것도 안하고 있던 모양...[7] 베르미나의 몽환약이라는걸 마심으로써 카시미르의 기억을 체험하고, 미아즈마를 살포하는 것으로 꿈이 끝날때 도바킨은 그 살포 레버 위치에 있었다.[8] 목소리가 순수한 소녀같은 목소리라 "설마 이렇게 고운 목소리의 주인공이 속일까?"라고 들 정도. 그렇지만 '해골이 너의 것임을 증명하라' 라는 대사에서 이미 시커먼 속이 암시 되기에 눈치 없는 사람이 아니면 의심하게 되는 대사로 되어있다.[9] 다만 이 경우는 에란두르를 죽이지 않았을 때 배신하지 않는다는 걸 알고 있다는 전제 하에 더러운 거다. 퀘스트 로그에도 베르미나 여신을 위해 임무를 수행할 것이라고 써있을 뿐 스카이림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에게는 에란두르가 배신한다는 말이 구라라는 것을 알 방도는 별로 없다.물론 업적에 눈이 먼 사람들은 알아도 죽일 게 뻔하다 다만 베르미나의 대사를 잘들어보면 뭔가 의심스러움을 느낄 수 있다.[10] 혹은 허씬 퀘스트의 버그를 이용해 허씬의 데이드릭 아티팩트를 두 개 다 먹는 방법을 응용할 수도 있다. 반지와 갑옷이 각각 카운트 되므로 나미라나 베르미나, 몰라그 발 등 불쾌한 퀘스트 중 하나를 거를 수 있게 된다. 비공식 패치 사용시엔 불가능하므로 유의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