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2-03 16:33:29

마법진


魔法陳
Magic circle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20px-John_William_Waterhouse_-_Magic_Circle.jpg
존 윌리엄 워터하우스의 그림 '〈The Magic Circle〉 (1886년, 캔버스 위에 유채)

1. 개요2. 서브컬처에서의 마법진3. 유사한 것

1. 개요

마법을 사용하기 위해 그리는 원형 혹은 다각형의 문양.

초기 전승은 단순히 바닥에 원을 그리는 것 뿐이었던 듯 하지만, 점차 신비주의가 강하게 도입되면서 원을 이중으로 그리거나, 주문이 되는 단어를 써넣거나, 오각성, 육망성 등을 그려넣는 식으로 발전을 하게 된다. 이와 마찬가지로 원을 그리는 데에 쓰는 재료도 마법의 종류에 따라 다양하게 분화되었다. 재료를 써서 그리는 것이 아니라 단단한 물질로 표면에 원을 새기는 경우도 있다.

중세의 마법 전승 중에서 악마를 소환하기 위해, 혹은 보통 소환한 악마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원'을 그린다는 것이 있었는데, 여기에서 유래한 것으로 보인다.[1] 양판소에서 서클 매직이라고 하는 것처럼 무슨 심장에 고리가 있고 그딴 거 아니다.

2. 서브컬처에서의 마법진

파일:external/vignette1.wikia.nocookie.net/Jaina_heartstone-trailer.jpg

파일:external/1.bp.blogspot.com/sakurastarcircle.jpg
위는 제이나, 아래는 키노모토 사쿠라다.

원래는 직접 그리는 것이지만,[2] 현대의 서브컬쳐에서는 마법을 쓸 때 알아서 자동으로 그려지는 것으로 묘사되는 경우가 많다. 그것도 허공에. 그래서 요즘은 마법을 사용하기 위해 필요한 절차가 아니라 마법 사용을 동반하는 효과처럼 묘사되는 편이다.

또한 보통 마법진을 표현할 때에는 정신 쏙 빠지게 복잡한 형태가 주를 이룬다. 정확히는 단순한 마법은 마법진도 단순하지만 상위마법일수록 마법진도 그만큼 복잡해지는 것으로 묘사하는 경우가 많다.

일부 창작물에서는 마법진으로 이루어진 방패를 만들어 내는, 실드 마법으로 묘사되기도 한다. 대표적으로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 시리즈실드와, 스트라이크 위치즈 시리즈의 실드가 있다.

3. 유사한 것



[1] 오컬트에서는 악마의 힘은 직선으로 행세되지만 원을 통해서는 구현되지 못한다고 말한다. 틴달로스의 사냥개가 구체가 아닌 모서리에서만 출현할 수 있는 것도 이러한 모티브에서 온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단지 완전한 원을 그리는 것만으로도 악마에게 어느 정도 대항할 수 있다고 여긴다.[2] 미디어에서 이러한 점이 잘 드러난 장면은 바로 워크래프트 3 시네마틱으로, 아키몬드가 흙바닥에 마법진을 직접 그려서 달라란을 철거해 버리는 장면이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