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10-21 18:43:15

카시니

이 문서에서 토론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토론 중인 내용을 일방적으로 편집할 경우 관련 규정에 따라 제재될 수 있습니다.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항공우주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파일:Cassini_Saturn_Orbit_Insertion.jpg
카시니-하위헌스 토성궤도 및 위성 타이탄 탐사선

파일:Cassini_Numbers_Final.jpg
카시니의 기록


카시니의 최후
나사 미션 홈페이지

1. 개요2. 개발3. 설계4. 임무5. 탐사장비6. 타임라인7. 과학적 성과

Cassini-Huygens
발사 시각 1997.10.15, 08:43:00 UTC
발사 위치 케이프 커네버럴, Space Launch Complex 40
운반체 Titan IVB
COSPAR ID[1] 1997-061A
SATCAT no[2] 25008
임무 유형 Cassini : 토성 탐사 임무
Huygens : 위성 타이탄 착륙 임무
임무 수행 기간 19년, 335일[3]
제작 Cassini : 제트 추진 연구소
Huygens : 탈레스 알레니아 스페이스
운용 Cassini : 나사/제트 추진 연구소
Huygens : 유럽우주기구/이탈리아 우주기구
발사 중량 5,712 kg (12,593 lb)
건조 중량 2,523 kg (5,562 lb)
탑재 중량 350 kg (770 lb)
면적 전고 : 6.8 m
전폭 : 4.0 m
동력원 플루토늄-238 RTG[4] 3기
출력 초기 : 885 W
2010년 : 670W
2017년 : 663W
속도 123,607 km/h
기준계 Kronocentric
마지막 통신 2017.9.17,
X밴드 원격측정 : 11:55:39 UTC
S밴드 주파수 : 11:55:46 UTC
최후 토성 대기권 진입

1. 개요

카시니-하위헌스 임무는 나사와 유럽우주국에서 토성의 고리와 위성들을 탐사하고[5], 그 중에서 가장 큰 위성인 타이탄에 착륙하여 대기구성을 조사하고자[6] 계획된 탐사 프로그램이다. 카시니-하위헌스호는 토성을 탐사한 인류의 4번째 탐사선이며[7] 그 이름은 프랑스/이탈리아의 수학자이자 천문학자인 조반니 도메니코 카시니와 네덜란드의 물리학자 크리스티안 하위헌스에게서 따왔다.1997년 10월 15일 타이탄 IVB/Centaur에 탑재된 카시니호는 2004년 7월 1일 토성궤도에 진입한 후 13년 동안 토성을 선회하고 행성 및 그 체계를 연구하는 데 거의 20년 가까이 활약했다. 또한 카시니호의 본래 임무예정기간은 2004년 6월에서 2008년 5월까지만 지속될 계획이었으나 임무는 2010년 9월까지 2년 더 연장시켰으며, 그 임무는 Cassini Solstice Mission으로 명명된 두 번째 임무로 연장, Grand Finale mission까지 포함해서[8] 2017년 9월 17일까지 카시니는 19년 335일의 대장정을 마치고 토성의 대기속으로 산화함으로서[9] 임무를 종료하였다. 한편 하위헌스 타이탄 탐사선은 2004년 12월 25일 카시니로부터 분리될 때까지 카시니호에 탑재되어 있었으며 2005년 1월 14일 타이탄에 착륙한 이후 90분 가량 지구로 데이터를 전송했다.

2. 개발

3. 설계

4. 임무

5. 탐사장비

6. 타임라인

7. 과학적 성과


[1] 본래의 명칭은 NSSDC ID이며, 전 세계 인공위성의 일련번호이다.[2] 위성 카탈로그 번호[3] 이중 13년, 76일은 토성의 탐사기간이며, 또한 토성까지 가는데 6년, 261일이 소요되었고, 마지막 임무기간은 3년, 연장임무는 Cassini Equinox mission 2년 62일, Cassini Solstice Mission 6년 205일, Cassini Finale mission은 4개월 24일이다.[4] Radioisotope thermoelectric generator, 방사성 동위원소 열발전기[5] 카시니가 그임무를 맡음.[6] 하위헌스가 그임무를 맡음.[7] 정확하게 말하자면 집중탐사가 아닌 토성 스윙바이를 하면서 얻은 데이터들이지만 첫째는 파이오니어 11, 둘째는 보이저1, 셋째는 보이저 2이다. 그리고 나사에서 뉴 프론티어 미션의 일환으로 토성 재탐사를 고려하고 있다고도 한다.[8] 토성의 고리 사이로 탐사선을 통과시켜 최대한 과학 데이터를 수집하자는 목적에서 수립한 임무이다.[9] 토성의 대기에서 탐사선을 산화시킨 이유는 혹시나 카시니가 토성궤도를 떠돌다가 다른 토성위성과 충돌하게 될때 남아있을 지구 미생물이 위성에 전파될 위험때문이었다. 이는 위성의 알려지지 못한 토착 미생물들이 지구 미생물에게 잠식당하게 되면 과학적 연구를 수행할 수 없기에 그렇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