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9-04 22:51:54

제너

1. 카오스, 아발론 온라인의 아이템2. 에드워드 제너3. 한국의 온라인 게임 마비노기의 NPC
3.1. G9: 연금술사~G10: 빛의 여신3.2. G11: 신들의 검3.3. G12: 영웅의 귀환

1. 카오스, 아발론 온라인의 아이템

투명 유닛을 감지하게 해주는 아이템. 카오스에서 제너레이터 라는 아이템이 이역할을 하기때문에 이렇게 부르게 되었다 패치후 이름이 바뀌였으며 바뀐 이름은 빛의 보석. 줄여서 빛보.

없으면 투명스킬을 사용하는 영웅을 상대하기 곤란해진다.

2. 에드워드 제너

종두법으로 유명한 영국의 의학자.

3. 한국의 온라인 게임 마비노기의 NPC

파일:attachment/제너/Jenna.jpg

Jenna. 케이레이모어와 마찬가지로 제레네이션(C3) 한정 등장인물.

C1에서의 마리와 비슷한 궁수 포지션이지만 단지 그것일 뿐, 실질적으론 다르다.[1] 마리가 "여행자" 였다면, 제너는 실질적인 "용병"이다.

성격은 꽤 어렸을 때부터 사지에서 싸워온 만큼 철저하고 매서운 동시에 침착하지만 소중한 은인인 레이모어가 얽히면 일단 물불 안 가리는 듯.

어린 시절, 이멘 마하의 참극 때 부모님(정확히는 아버지)이 사망했으며, 제너 본인은 당시 성전기사단 소속이었던 콜헨이 구해줬다. 이후 레이모어와 만났고, 나름대로 소꿉친구 비슷한 관계로 계속 자라온 듯 하다.

무기로 쌍검(브로드 소드)과 활(레더 롱 보우)을 쓴다. RP로 플레이해보면 전투스킬 전반은 6~9랭이지만 유독 매그넘 샷만 3랭크로 특화되어 있으며 체력보다 솜씨가 약간 더 높다(그래봐야 둘 다 100 부근이지만). 일단은 궁술이 좀 더 특기라고 봐야 할 듯.

방어구로 올[2] 경갑 '풀세트 가죽갑옷'을 입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RP에서는 '제너의 옷'이라는 방보 2/0의 방어구로 구현되어 있다.[3]

스탯창으로 확인할 수 있는 연령은 18세, 메인스트림을 진행할때 주변 NPC들의 대사로 미뤄보면 성장환경과 용병생활 하느라 거의 안 꾸며서 그렇지 설정은 굉장한 미인인 듯 하다.
파일:attachment/제너/Jenna2.jpg파일:attachment/제너/Jenna3.jpg
블랙스미스 버전 제너 드레스 버전 제너

일단은 C3의 메인 히로인이기에 데브캣의 푸쉬가 상당한 편이다. G11 S2의 서브 시나리오에서는 왕성 무도회의 드레스 차림과 블랙스미스 버전(이쪽은 왠지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여블스가 생각나는 차림)의 3가지 복장으로 등장하며, 각각 별개의 바스트업 CG가 존재한다.

그런 것 치고는 시나리오상에서의 포지션도 유저들 사이에서 인기도 미묘한 편. 마비노기 NPC의 인기도를 알아보기 위해선 팬아트가 얼마나 있는지 보면 된다. 그러나 제너의 경우 팬아트가 거의 없다. (...) 심지어 인기 NPC는 이름으로 검색하면 '마비노기 ○○○'이런 식으로 연관 검색어가 뜨지만 제너는 그런 것도 없다.

그래도 유저들의 증오를 한몸에 받고 있는 잉여술사 2인조보단 훨씬 나은 입장. 아무래도 같이 전투하는 퀘스트에서 제너의 스펙이 어마어마한 점이 한몫 한듯하다. 사실 이것은 상향으로 인한 것으로 과거에는 제너의 전투력이 지나치게 약해서 - RP수준으로 - 하드 이상으로 가면 끔살당하는지라 제너가 등장하는 미션은 클리어가 심히 어려웠다. 과거 케이레이모어도 상당히 약했다가 상향을 받긴했는데 제너 정도의 상향은 아닌 것에서 데브캣의 편애를 알 수 있는 부분.

3.1. G9: 연금술사~G10: 빛의 여신

성전 기사단에 속했지만 현재는 그만둔 상태. 레이모어와 케이가 없어지게 된 범인이 아닌가 하고 제너를 쫓는 스토리가 주류다. 사실 본인은 성전 기사단이 이후에 이멘 마하의 참극에 관련 되어 있다는 걸 안 뒤에 자신의 일에 회의를 느껴 그만두려다가 투옥된 것이었다.

이후 레이모어랑 합류하여, G9에서 플레이어에게 도움을 준다. 엔딩컷에선 되살아난 레이모어와 함께 어딘가를 떠나는 씬이 보이는데, 추측하건데 그와 같이 케이를 되돌리기 위한 여행을 떠난 듯 하다.

사실상 10에서는 등장이 없다(...)

레이모어와는 거의 소꿉친구지만 케이와는 잘 아는 사이가 아닌 듯하다. 하지만 G11 중후반부터는 나름대로 케이와도 함께 행동을 하고 있다.

3.2. G11: 신들의 검

G11에서는 이멘 마하의 참극이 연금술사들에 의한 것이라는 진실을 알게 되어 레이모어와 헤어지고, 복수를 위해 네반과 손을 잡는다. 그리고 브류나크를 손에 넣어 키홀을 끔살시킨 업적을 달성했다[4] (밀레시안조차 하지 못한 일을!).

하지만 이후 칼리번의 각성을 위해 네반에게 이용당하던 것을 밀레시안과 레이모어가 구출해 준 것을 계기로 다시 네반과는 등을 돌리고 밀레시안의 우방으로 돌아섰다.

G11S2에선 블랙스미스에 취미를 붙였고, 퍼거스가 그녀에 대한 소문을 듣고서 선물로 장갑을 보냈다. 하지만...제너 역시 예전에 퍼거스에게 많이 당했던 모양인지 그 선물을 받고선 퍼거스 같은 대장장이가 되지 않겠다고 결심했다(...).

참고로 이때 제너의 수리율은 80%. 다만 블랙스미스를 한지 얼마 안되어서 80%를 기록했으니 퍼거스처럼 되지 않을 것으로 생각된다. 대신 수리비는 무료이니(표시되는 수치는 아이데른을 관광보낼 정도로 엄청나지만...) 적절히 활용하면 나름대로 쓸만하다. 해당 퀘스트는 일회성이니 일부러 클리어하지 않고 내버려둔 채 계속 수리용으로 써먹는 편법이 존재, 이렇게 해서 대장간 수리율 100%랑 조합될 경우 천문학적인 수치의 수리비를 아낄 수 있을 듯 했으나 수리율 100% 이벤트 때는 퍼거스와 같은 비용을 받는다.

3.3. G12: 영웅의 귀환

G12에서는 C3의 마지막 이야기인 만큼 이야기의 중심이 밀레시안으로 옮겨지기 때문에 사실상 활약이 없다. 그래도 레이모어랑 같이 상편에선 어느정도 등장하기라도 한다... 또한 여캐라고 데브캣의 푸쉬를 받는 만큼 하편에서 케오섬에 모인 3인방중에서 그나마 SCG가 나오긴 나온다. + 말 한마디. 데브캣 여존남비 적당히 좀 해 주이소


[1] 정확히는 C1과 C3의 3인방 중에서 그나마 포지션이 비슷한 인물은 레이모어뿐이다.[2] 마비노기 오픈 베타때부터 존재하던 유서깊은 갑옷이다.[3] 이유는 의외로 간단한데 마비노기 시스템상 체형 보정이 캐릭터가 아닌 옷에 걸려 있기 때문이다. 즉, 풀세트 가죽갑옷을 제너한테 입혀봤자 일반 유저가 입은 것처럼 밋밋한 몸매가 나오기에 따로 제너용 몸매 보정 옷을 만든 것. 실제로 이 제너의 옷을 시뮬레이터 같은 걸로 가슴 근육이 0인 캐릭터에게 입혀 보면 가슴이 생기는 걸 알 수 있다.[4] 이 때 연금술이 아니라 고대 파르홀론의 마법으로써 스파크를 사용했다. 네반이 가르쳐 주기라도 한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