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4 15:02:33

오소리(개목걸이)

파일:Screenshot_2017-12-10-23-11-03-1.png

1. 개요2. 작중 행적

1. 개요

레진코믹스 개목걸이의 등장인물. 정다비의 같은 대학교 친구. 운동신경이 제법 뛰어나다. 자기 이름에 컴플렉스가 있다.성은 붙이지 말고 불러라. 서브미시브다.

2. 작중 행적

이 문서에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윤성현이 술자리에서 나갈 때, 따라가다가 계단에서 넘어지는데, 윤성현의 부축을 받아 모텔로 들어간 후, 윤성현을 유혹해서 윤성현과 원나잇을 한다. 원나잇 이후 윤성현과 정사 도촬 영상을 정다비에게 전달하는데, 이후 윤성현과 다시 만나면서 윤성현과 정다비를 화해시키기 위해 자리를 만들어주지만 실패한다.

아무 면식도 없던 윤성현을 유혹해 원나잇을 갖고 본인까지 노출되는 성관계 도촬을 해오라는 정다비의 요구를 받아들였다는 점, 그리고 복수라는 미명 하에 윤성현과의 성관계를 즐기고 있는 정다비 때문에 서럽게 울만큼 질투심을 느낀다는 점으로 미루어볼 때, 표면적으로는 친구지만 실제로는 정다비를 매우 사랑[1]하고 있는 양성애자인 것으로 보인다.[2] 윤성현을 통해서 정다비가 헌신한 자신을 그저 이용해 먹기만 하고 딱히 아쉬울 것이 없는 상황에선 귀찮은 존재로 취급한다는 사실을 알게되면서 심한 분노와 배반감을 느낀다.

윤성현이 가져온 녹취파일을 통해 자신을 도구로만 보는 정다비의 본심을 알게 된 직후, "당신을 빼앗으면 정다비에게 복수하는 게 될까?"라고 말하며 윤성현을 나름대로 겁탈하기도 한다.[3]

오소리는 이런 감정때문에 개목걸이 역할을 하고 있는 도촬사진을 삭제해달라는 윤성현에게 협조하고 있으며 그것이 정다비에 대한 복수가 될 것이라 생각하고 있다.

정다비의 신뢰를 이용해 윤성현을 도와 휴대폰의 도촬 영상을 삭제하려 하였으나 실패하고, 정다비의 신뢰를 잃게 되며 관계가 파탄나게 되었다.

신은주의 도움을 받아 이현우를 잡으려고 계획하고, 정다비를 제압해 영상을 삭제하는 등 윤성현을 돕지만, 결국 성수민과 윤성현은 결별한다, 이후 정다비에게 돌아간 뒤에 윤성현까지 포함하여 3년간이나 섹스 파트너 관계로 지내는데, 정다비가 결혼을 하게되면서 관계를 청산한다. 마지막에 취직을 한 모습으로 나와서 그 관계에 미련을 가졌음을 독백하지만, 신은주와 만나고 이야기를 하고, 윤성현에게 왔던 문자를 차단하면서 미련을 버린 것을 보여준다.[스포]


[1] 정다비는 작중에서 필요할 때만 빼고는 항상 귀찮다는듯 대하고 있으므로 짝사랑으로 보인다.[2] 정다비가 이 사실을 어디까지 인지하고 있는지는 불분명하다. 윤성현이 정다비와의 관계에 대해 물었을 때 "몸은 마음을 따라갈 뿐이라고만 해둘게요."라며 애매하게 답변했다.[3] 본인은 겁탈했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주도적이지 못한 성격과 행동 그리고 표정 때문에 윤성현 입장에선 도리어 엔조이 섹스로 받아들여졌다.[스포] 사실 그 문자는 성수민이 윤성현의 이름을 사용해 관련된 이들을 모두 불러모으기 위한 것이었다. 오소리의 경우 최종화에서는 넘어간 것으로 보인다. 다만 성수민이 그냥 두고 볼지는 의문이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