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09-14 22:06:39

애덤 밀리건

파일:external/ladygeekgirl.files.wordpress.com/adam.jpg

Adam Milligan.

미드 수퍼내추럴의 등장인물. 배우는 제이크 아벨.

시즌 4 에피소드 19에서 등장한 존 윈체스터의 또 다른 아들. 즉 딘 윈체스터샘 윈체스터의 이복동생이다. 그의 어머니간호사로 이 쪽은 존이 아내 메리 윈체스터가 죽은 후에 만난 거라 불륜은 아니다.

첫 대면은 아버지의 휴대폰으로 걸려 온 전화. '어머니가 사라지셨다'며 아버지의 도움을 필요로 하기에 일단 윈체스터 형제는 의심부터 한다. 산전수전 다 겪은 형제에겐 일단 곧이곧대로 믿기보다는 테스트부터 하는 게 더 안전하니.

성수, 은식기, 소금 등등 다양한 시도를 해 보지만 전혀 반응을 보이지 않아 일단은 도와주기로 하고 자신들의 정체를 밝힌 후 어머니가 사라진 걸 조사해 보지만 애덤의 어머니의 방 침대 밑 환풍구 안에서 처참하게 잡아먹힌 시신의 흔적을 발견한다.

뭔가가 이 마을에서 살육극을 저지르고 있다는 것을 알아챈 형제는 일단 애덤이 또 다른 혈육이며 동생이니 집안의 내력, 아버지의 정체, 하던 일, 또 형제가 하는 일 등등 다양한 것을 이야기하고 애덤에게 사냥지식을 약식으로 가르치며 애덤이 어떤 인간인지를 알려고 노력하지만...

주의.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이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미 죽었다. 현재의 애덤은 마을에 피바람을 몰고 온 구울이며, 애덤과 애덤의 어머니를 죽인 구울 둘이 그들 모자로 가장하고 있는 상황.

이 사실을 먼저 알아챈 건 사건의 흔적을 추적하던 딘 윈체스터. 흔적을 추적하다가 납골묘 안쪽의 오래 되어 잊혀진 납골묘 속에서 먹다 남은 시체들과 석관 속에서 애덤의 시신을 발견한 것. 그리고 샘은 구울들에게 함정+기습을 당하고 묶인 상태에서 구울들이 애덤 모자를 죽인 이유를 듣게 된다.

과거, 이 마을에서 시신이 사라지던 괴사건을 해결했던 아버지와 거기에 가담했던 이들은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두 구울의 부모를 퇴치했던 것.

그리고 복수를 위해 그 사건에 관계되었던 이들을 하나하나 찾아서 죽이고 있었지만... 원래 구울은 매장된지 얼마 되지 않은 시신을 주로 먹지만 복수 중에 먹은 살아있는 자의 살코기 맛에 매료되어 사냥을 벌이고 있었다. 그리고 샘을 먹어치우려고 피를 뽑고 신나게 썰던 중 함정에서 빠져나온 딘이 둘을 끝장낸다.

사건 해결 후 애덤도 사냥꾼의 아들이라며 사냥꾼식으로 화장해 장례를 치러주었다.

그런데 시즌 5 후반, 계속 '그릇'이 되길 거부하는 딘을 대신할 미카엘의 새로운 그릇으로 선택되어 부활했다.

하지만 그것도 낚시. 부활하게 된 이유는 애덤을 납치, 그걸 구하러 온 딘을 협박해 그릇으로 삼으려는 의도였으나... 어찌저찌 하다 보니 정말로 미카엘의 그릇이 되어 버린다. 시즌 5 파이널 에피소드, 루시퍼가 몸의 주도권을 빼앗은 샘과 마지막 싸움을 벌이기 직전 난입한 카스티엘의 성유 화염병에 당해 잠시 싸움터에서 강퇴. 시간이 약간 지난 후 다시 나타나지만 샘은 몸의 주도권을 다시 찾았고 스스로 봉인의 문을 연다. '이렇게 끝낼 수는 없다'며 샘을 붙잡으려고 하지만 둘 다 결국 봉인 속으로 빨려들어간다.

시즌6에서 딘이 죽음에게 샘과 애덤의 영혼을 꺼내달라고 하자 죽음은 둘 중 한 명만 선택하라고 했다. 그리고 예상하다시피 딘은 샘을 선택했다. 드라마가 시즌 11까지 진행된 시점에서도 미카엘과 루시퍼와 함께 지옥에 갇혀있다. 게다가 한 마디 언급도 안 나오는 걸 보면 이복형들의 뇌리에선 이미 잊혀진 듯.(...) 시즌 11에서는 아예 루시퍼가 감옥에서 탈출했는데도 언급조차 되지 않고 있다.

시즌 10 5화 "Fan Fiction"에서 뮤지컬 "Supernatural"[1]에서 등장인물로 나오는데 윈체스터 형제가 쟨 누구냐고 한다(...)[2] 지못미 애덤 실제 인물은 여전히 미카엘, 루시퍼와 함께 지옥의 감옥에 갇혀 있다. 어째 주요인물들은 대부분 부활하는데 얘는 부활하지 않는다 1번 했잖아

수퍼내추럴 컨벤션에서 애덤과 베니 중에서 누굴 살리고 싶냐는 팬의 질문에 젠슨 애클스와 제러드 파달렉키는 베니라고 답했다.아이고 왜냐하면 설령 애덤이 부활하더라도 더이상 우리가 아는 그가 아닐 거라고..[3]

[1] 에피소드 제목에서도 보이듯이 이번에도 극중극 형태로 나온다.[2] 사실 잊었다기보다는 배우를 보고 바로 애덤이 떠오르지 않은 듯 하다. 배우가 애덤을 안 닮았으니 오히려 한 번 언급되는 걸 보면 곧 재등장할지도?[3] 시즌11에서 루시퍼의 언급에 따르면, 루시퍼의 감방 동료였던 미카엘도 반쯤 폐인이 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애덤은 샘과 나란히 감방신세를 진 데다, 지옥의 시간은 지구보다 훨씬 빠르게 흐른다고 했으니 멘탈이 붕괴했어도 진작에 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