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1 20:49:22

불어라 봄바람

불어라 봄바람 (2003)
Spring Breeze
파일:불어라 봄바람 영화.jpg
감독 장항준
제작 이관수
이용남
이준
촬영 홍승완
편집
각본 장항준
음악 김민홍
출연 김승우, 김정은
장르 코미디
제작사
배급사
개봉 일시 2003년 9월 5일
상영 시간 113분
국내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1. 개요2. 주요인물
2.1. 주변인물2.2. 그 외 인물
3. 줄거리

1. 개요

2003년 9월 5일 개봉한 대한민국의 영화이다.

2. 주요인물

2.1. 주변인물

2.2. 그 외 인물

  • 장민석 - 윤작가 역
  • 민경진 - 편집장 역
  • 박효주 - 다방 아가씨1 유나 역
  • 조수진 - 다방 아가씨2 세라 역
  • 원애리 - 다방 아가씨3 초희 역
  • 김성겸 - 강원도할아버지 역
  • 김경애 - 강원도할머니 역

3. 줄거리

2003년 對국민 선동 코미디 | 결코 바람 잘 날 없다!! | 시대가 낳은 쫌팽이 집주인 선국, 단순발랄 물방초다방 영업부장, 세입자 화정, 어울리지 않는 두 사람의 바람잡는(?) 동거가 시작된다~!

이른 새벽 바람을 가르며 성당앞 쓰레기 무단 투기로 하루를 시작하는 남자가 있다. 이 사람이 돈 아끼느라 연애한번 못해봤고, 겨우내 보일러대신 내복 두겹씩 껴입고 살며, 21세기 최첨단 시대에 아직까지 삐삐를 쓴다는...... 그 유명한 쫌팽이 선국(김승우 분)이다. 무늬만 소설가인 선국은 오늘도 몇달째 마감 넘긴 소설을 붙들고 씨름중인데, 느닷없이 어떤 여자가 2층 방이 자기 셋방이라고 우긴다. "나 사회적으로 체면있는 사람이야. 저런 천박한 여자와 함께 살 수 없다구"
뽀글 파마에 애교점이 돋보이는 얄딱구리 패션의 여인이 있다. 스쿠터에 커피 나르며 부산, 대전, 광주 찍고 오늘 서울에 입성한 그녀는 바람따라 구름따라 떠돈다는 바람녀 일명 '風女' 화정이다. 서울 변두리 물망초 다방에 영업부장으로 스키우트된 화정. 짱 잘생긴 집주인 아저씨의 2층에 세들어 살게 되는데. "아저씨, 화정이라고 해요! 앞으로 졸라 잘 부탁드립니다!!"
1층으로 쫓겨난 선국, 2층에 눌러앉은 화정. 가뜩이나 되는 일 하나 없던 선국의 일상은 느닷없이 들이닥친 다방 종업원 출신 화정때문에 뒤죽박죽, 風비박산되고. 쫌팽이의 철칙으로 삼아오던 생활 신조들은 하루하루 깨어지고 마는데...... 집에서 밤마다 질펀한 술자리를 벌이지 않나, 아까운 기름보일러를 팍팍 돌려대질 않나, 순진한 문하생마저 그녀의 요상한 바람에 휘둘려 정신을 못차리지를 않나.... 갑자기 찾아든 이 바람(風)을 쫌팽이는 막아낼 수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