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11-08 14:12:11

뇌척수액


{{{#!wiki style="word-break: keep-all; margin: 0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bottom: -15px;"
<colbgcolor=#cd5c5c> 구조 대뇌 뇌량 | 전두엽 ( 운동 피질 · 브로카 영역 ) | 두정엽 ( 감각 피질 ) | 측두엽 ( 해마 · 베르니케 영역 ) | 후두엽 | 둘레엽 | 뇌섬엽
사이뇌 송과선 | 시상 | 시상하부 | 시상밑부 | 시상상부
소뇌
뇌간 중뇌 | 교뇌 | 연수
기저핵 선조체 | 창백핵 | 흑질 | 시상밑핵
그 외 변연계 ( 편도체 · 해마 )
주요 신경전달물질 글루탐산 | GABA | 도파민 | 세로토닌 | 노르아드레날린 | 히스타민
이론 뇌가소성 | 브로드만 영역 }}}}}}}}}

1. 개요

1. 개요

CerebroSpinal Fluid(CSF) /

뇌막의 거미막밑 공간(Subarachnoidal Space; 지주막하 공간)과 뇌실(Ventricle) 내부를 채우는 맑은 액체로 뇌실 내부의 맥락 얼기(Choroid Plexus; 맥락총)에서 생성된다. 척수와 그 주위를 싸고 있는 뼈가 만나는 부분의 마찰을 줄여주는 윤활 작용을 하기도 하며, 척수는 이 뇌척수액 속에 둥실둥실 떠있는 상태가 되어 외부 충격으로부터 보호된다.

평소에는 뇌막으로 잘 싸여있어 밖에서 볼 일이 없지만, 두부 외상 등을 당할 경우 새어나오는 경우가 있어 머리의 손상이 의심되는 환자를 보게 되면 귀라든지 코에서 맑은 액체가 새어나오는 것을 볼 수 있다.

뇌 이상여부를 검사하기 위해서 뇌척수액을 생검하기도 하는데, 보통 두개골을 직접 뚫기는 번거로우니 척추를 통해서 뽑는다. 이를 '요추천자'라고 한다. 주삿 바늘이 매우 깊게 들어가 고통스럽긴 한데, 의외로 찌르는 것 자체는 안 아프고 척추뼈 사이에 바늘이 들어간다는 생소한 감각을 힘들어하는 사람들도 있다.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문서의 r25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다른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 펼치기 · 접기 ]
문서의 r25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문서의 r (이전 역사)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