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5 16:24:51

Golden Marriage

Golden Marriage
파일:attachment/Golden Marriage/GoldenMarriage00.jpg
발매일 2014년 5월 30일
제작사 ensemble
원화가 早川ハルイ, 了藤誠仁
시나리오 たにかわたかみ,assault,おくとぱす,北川晴
장르 꽤나 복잡한 부자의 연애관계 ADV

1. 개요2. 스토리3. 오프닝4. 캐릭터
4.1. 주연4.2. 조연
5. 평가6. 기타

1. 개요

ensemble에서 2014년 5월 30일 발매한 에로게.

원화는 하야카와 하루히(早川ハルイ)와 료토 사네히토(了藤誠仁)의 두 사람으로, 처녀작부터 쭉 참가했던 무토 쿠리히토(武藤此史)는 참여하지 않았다. 그래서인지 전작들과는 채색이나 효과가 다소 차이가 나는편. 전반적으로 색상이 좀더 진하고 화려한 느낌을 준다. 시나리오는 타니카아와 타카미(たにかわたかみ)[1]가 시놉시스 및 메인 시나리오를, assult,옥토퍼스(おくとぱす),키타가와 하레(北川晴)[2]가 서브 시나리오를 담당했다.그닥 길지도 않은데 인원이 너무 많다

전작인 얌전히 나의 남편이 되어라!,아가씨는 기분이 나쁘다와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상류층 자제들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주인공이 재벌 기업의 후계자라는 설정. 다만, 주인공의 과거사 및 행적이 주요 메인 스토리가 되었던 전작들과는 달리, 본작에서는 전반적으로 극의 초점이 히로인에게 맞춰져 있다. 주인공에게도 숨겨진 과거사 및 연관된 갈등 소재가 있기는 하지만, 극중에서는 단지 짧막하게 언급만 될 뿐, 해당 과거사는 제대로 청산되지 않는다.

스토리는 총 7장 구성으로, 공통 루트인 1~5장, 개별 루트인 6~7장으로 나누어 진다. 공통 루트는 각 히로인이 1장씩 맡아 짧은 에피소드를 풀어가는 일종의 개별 루트 발단 부분에 해당되며, 5장의 문화제 이벤트를 마지막으로 분기가 갈리게 된다. 이후, 개별 루트에서는 앞서 공통 루트에서 잠깐 제기되었던 히로인들의 문제가 점차 커지게 되고 이를 해결하는 것이 주요 스토리가 된다. 특이한 점은 주인공이 히로인을 선택하는 이유가 단순하게 사랑만은 아니라는 점인데, 이 때문에 루트의 분기가 갈리는 시점에서는 사랑 고백이 아닌 언제든지 원하면 헤어질 수 있는 관계라고 언급하며 약혼 신청을 한다. 주인공과 히로인이 진정 사랑하는 사이가 되어 장래를 약속하게 되는 것은 극이 좀 더 진행되고 어느 정도 갈등이 전개된 이후이다.[3]

팬디스크로 2015년 3월 27일 발매된 'Goldenmarriage -Jewel Days-'가 있다.

2. 스토리

돈(현실)과 사랑(꿈) 사이에서 흔들리는 조금 서투른 연애───

「사랑만 있으면 돈 따윈 필요 없어」
───그건 거짓말이야!
라고 큰 소리치는 것이 부끄러울 정도 이제와서 이야기.
돈과 무관 한 인생을 살다니, 어차피 할 수 없는 거니까.

한편, 그럼 순수한 사랑 따위없어 세상은 돈이 전부다!라고 단언하고 싶지 않은 게 당연한 것이여서.
가격을 매길수 없고, 그 무엇으로 대신하기 어려운 마음을 품는 것이 역시 자연스러운 것이다.

그리하여 꿈과 현실적 타산의 사이에서 흔들리는
그와 그녀들은 오늘도 질리지 않고 희비의 엇갈림을 안은 연애극을 반복한다.

그리고 지금, 그 중에서 제일의 결혼 (marriage) 이야기가 생겨나려하고 있었다.

3. 오프닝

  • OP1 - Jewel Love
    히로인들이 모두 등장한 3장 시작후에 나오는 오프닝.

  • OP2 - marry me?
    5장이 끝나고 각 히로인 루트로 접어들면 나오는 오프닝.

4. 캐릭터

4.1. 주연

파일:c795844chara1.jpg이치조지 토코(一条寺 透子) CV : 우에하라 아오이(上原あおい)

자산가의 영애.
하지만 부모에게서 받는 용돈은 적다.
집안끼리 교류가 있어 주인공과는 소꿉친구 사이이며, 마음이 맞는 부자 친구.
실내 지향의 게임 오타쿠로 몸을 움직이는 일에 서투르다. 사소한 일에도 금방 녹초가 된다.
살짝 히키코모리 성향(※본인왈)을 갖고 있지만, 떠들썩한 것을 싫어하는 않는 호기심 많은 소동물 같은 성격.

최근에는 투자에 관심을 갖게 되어, 주인공의 잉여 자산을 관리해 주고 있다.
언젠가 자신의 자금을 모아 집에서 독립하는 것이 목표.

「약간 흥미로운 투자가 있는데, 어때?」
파일:c795844chara2.jpg아마야 레이(天谷 玲) CV : 나츠노 코오리(夏野こおり)

음악의 길에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있는 비올리스트.
자신의 재능에 절대적인 자신을 갖고 있어, 음악가로 반드시 성공할 수 있다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다만 그 길을 걸어가기에는 절대적으로 재력이 부족하여, 재벌 자산가인 주인공을 노리고, 외모를 무기로 하여 후원을 받으려 한다.

어찌 보면, 지나치게 자유롭고 독선적인 성격이지만, 어쨌든 감정을 거침없이 내보이기에 표리가 없다는 의미에서 시원스러운 성격이라고도 말할 수 있다.
지나칠 정도로 호인.

「지나치게 생각하지 않아도, 돈은 중요하잖아──?」
파일:c795844chara3.jpg탄게 카스미(丹下 花純) CV : 하토리 이치(羽鳥いち)

주인공의 학원 후배이지만, 아르바이트처에서는 선배.
회사를 경영하던 부모님이 도산하고 고액의 빚을 남겨 야반도주를 함으로 인해, 아르바이트를 통해 겨우겨우 생계를 꾸리는 빈곤한 생활을 면치 못하고 있는 박복한 근로소녀.
성실하고 소극적이지만 상냥한 성격으로, 나이차가 있는 두 동생을 훌륭하게 키울 것을 마음 속으로 다짐하고 있다.

절약 생활이 너무 익숙해진 나머지, 무의식적으로 돈이 적게 들어가는 것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게 되는 자신에게 자괴감을 느끼기도.

「가난은, 부끄러운 일이 아니지만, 그렇다고 자랑스러운 것도 아니니까요」
파일:c795844chara4.jpg카스가노 유카리코(春日野 紫子) CV : 아리스가와 미야비(有栖川みや美)

학원에서 학생회장을 맡고 있는 품행방정,성격온후,성적우수,용자단려에 인망도 두터운 결점 따위는 없는 퍼펙트한 완벽 초인.
부모님은 의사로, 딱히 대단한 수준의 부자는 아니지만, 몸에서 배어나오는 기품으로 학원 제일의 아가씨로 칭송받는다.
본인으로서는, 너무나도 만족스러운 현실로 인해, 어떻게든 악착같이 이겨내겠다라는 의지가 부족하다는 "고민 아닌 고민"을 갖고 있다.

루리와는 절친한 친구 사이.
어떤 일에도 최선을 다해 뛰어들 수 있는 그녀를 눈부시다고 생각하고 있다.

「행복은, 소원하는 것이 아닌 느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파일:c795844chara5.jpg시마카게 루리(島影 瑠璃) CV : 타나카 리리(田中理々)

주인공의 아르바이트처 선배. 학원 선배이기도 하다.
상냥하고 돌보기를 좋아하는 성격으로, 사소한 일의 상담에도 친절하게 응해주는, 그림에 그린 것 같은 좋은 사람.
다만 화나게 하면 굉장히 무섭다(물리적인 의미로).
이른바 여성스러운 여자가 되는 것에 동경하고 있는, 어떻게 보면 내면적으로 가장 아가씨스러운 마음의 소유자.
하지만 자신의 성향이 매우 거칠다는 것을 알고 있고, 내숭을 떨려고 노력도 해보지만 한계를 느끼고 있다.

유카리코와는 절친한 친구 사이.
자신의 이상의 아가씨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 듯한 유카리코를 선망하고 있다.

「하하하, 나는 머릿속이 꽃밭이니까 말이야」
파일:c795844chara6.jpg마리카·폰·비텔스바흐(マリーカ・フォン・ヴィッテルスバッハ) CV : 카야마 이치고(香山いちご)

주인공의 외가쪽 사촌동생.
모국의 왕위 계승권을 갖고 있는 진짜 공주님.
어릴 때 친하게 지내던 주인공을 진짜 오빠처럼 따르고 있다.
언젠가는 어떻게는 부인의 자리를 차지하겠다, 라는 모양이다.
성격은 천진난만 그 자체이지만, 연장자가 많은 궁중에서 어른들에게 둘러쌓여 자라왔기 때문에 이따금 달관한 듯한 언행을 보이기도 한다.
천성적으로 응석이 많고 스킨십을 좋아한다. 취미는 주인공의 팔베개나 무릎베개로 자는 것.

「오라버니, 있잖아요 있잖아요──!」
주인공
타치바나 나기사(立花 渚)

꽤나 굉장한 부자.
국내 유수의 대기업을 운영하는 타치바나 가문 본가의 둘째아들과, 유럽의 한 소국 공주님 사이에서 태어난 청년으로, 현재, 그룹의 차기 총수 최고 유력 후보라는 입장에 있다.
사고로 부모님이 돌아가시기 전까지는 일반적인 서민 생활을 하고 있었기에, 평소 씀씀이는 조심스럽고 견실하다.
다만, 진정으로 사용하기를 결단했을 때, 자신이 정말로 필요하다고 느낀다면 거액을 사용하는 것에 주저함이 없다.

요리를 좋아해서, 타치바나 그룹 계열의 레스토랑에서, 주방 스텝으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
여자에 대한 관심은 남만큼은 갖고 있지만, 돈을 노리고 접근한 사람들이 많던 과거, 이따금 따끔한 맛을 본 적이 있어, 진심으로 깊은 관계를 갖는 것에는 다소 주저함이 있다.

「뭐 기본적으로는 걷는 지갑처럼 생각되고 있지만」

4.2. 조연

파일:c795844chara8.jpg에르베라·리펜슈탈(エルヴィラ・リーフェンシュタール) CV : 카와시마 리노(かわしまりの)

주인공의 양모.
학원의 이사장으로, 주인공들을 따뜼한 시선으로 지켜보고 있다.
본래는 젊은 나이에 두각을 나타내던 수완 좋은 경영 투자자였지만, 격무로 인해 몸이 상해 결국은 그 길에서 은퇴하게 된다.
사회 공언과 복지 등의 활동이나, 인재 육성에 힘쓰고 있다.

주인공과는 함께 사경을 극복했기에 강한 유대로 이어져 있으며, 깊은 신뢰 관계를 가지고 있다.
가끔 약간 뒤틀린 방향의 장난기를 보이기도 하는, 자상한 어머니.

「불행과 행복은 마치 꼬아 놓은 새끼줄과도 같다, 던가」[4]
파일:c795844chara9.jpg탄게 우메(丹下 梅) CV : 키리타니 하나(桐谷華)

약간 나이차가 있는 카스미의 쌍둥이 동생.
여자 아이인 우메는 매우 활동적이다.

카스미를 매우 좋아해서, 언니의 서투른 구상을 힘껏 응원하고 있다.

「언니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파일:c795844chara10.jpg탄게 모모(丹下 桃) CV : 키리타니 하나(桐谷華)

약간 나이차가 있는 카스미의 쌍둥이 동생.
남자 아이인 모모는 얌전하고 사려깊다.

카스미를 매우 좋아해서, 누나의 서투른 구상을 힘껏 응원하고 있다.

「누나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파일:c795844chara11.jpg모치즈키 쿠미(望月 久美) CV : 히나 하즈키(ひな葉月)

항상 나기사의 곁을, 그림자처럼 지키는 수수께끼의 인물.
나기사가 섣부르게 리스크를 지는 것을 매우 꺼려한다.

상당한 독설가로, 입만 열면 잔소리라는 느낌.
하지만 나기사는 그것이 악의가 아닌, 진심어린 걱정이라는 것을 알고 있기에, 이래저래 깊게 신뢰하고 있다.

「네 안전을 추구하는게 나의 쾌락이다」

5. 평가

전반적인 평가는 괜찮은 편이다. 스토리는 전반부(공통 루트)에서 살짝 깔아놓은 밑밥을 후반부(개별 루트)에서 해결하는 나름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그렇게 진행되는 각 루트의 내용이나 주제도 나쁘지 않은 편. 또한, 전체적으로 각본의 대사나 독백 등이 상당히 잘 다듬어진 편이기에 상류층 주인공의 연애 관계를 다루고는 있지만 "있을 법 하다"는 느낌을 주는 편이며, 복수의 시나리오 라이터가 참여했음에도 극의 안정감이 상당히 높은 편이다. 그래픽에서도 전체적으로 화사한 색감으로 큰 호평을 받았다.

다만, 1~5장인 전반부 구성에 비해 후반부는 단 2막 뿐으로 전체적인 분량이 공통 루트에 많이 쏠려있는 편인데, 공통 루트의 스토리가 단순하게 각 히로인 개별 루트의 밑밥을 까는 정도이기 때문에 전반적으로 극이 지루하다는 평이 많은 편이다. 또한, 개별 루트에서 전개되는 갈등도 다소 밋밋한 편이라서, 스토리 전개가 꽤나 긴박하게 흘러갔던 전작인 아가씨는 기분이 나쁘다에 비해서는 몰입력이 떨어진다. 특히, 설정상 주인공에게 나름대로 이야기를 흥미롭게 풀어갈 수 있는 과거사가 존재함에도 이를 전면적으로 활용하지 않은 점은 수많은 플레이어들이 상당히 아쉽다고 평가하는 부분.[5] 거기다 공식 스토리 소개에서는 '결혼'을 전면 테마로 내세우고 있음에도 정작 극의 전개는 히로인과 주인공의 약혼-결혼이 아닌 히로인 개인의 갈등에 초점이 맞춰져 있어 결혼이라는 테마가 다소 붕 떠버린 느낌이 크며, 히로인과 주인공이 정식으로 약혼 관계가 되어 장래를 약속하는 부분에서 극이 끝나기 때문에 제목이 Golden Marriage임에도 결혼 장면이 나오지 않는다.[6] 그 외에도 H씬에서 CG 퀄리티가 살짝 뭉개지거나 하는 등의 자잘한 문제점들이 지적된다.

그래도 전체적인 그래픽 평가가 워낙 좋은 편이고, 시나리오가 밋밋하기는 해도 캐릭터 설정과 스토리의 전반적인 완성도는 괜찮은 편이라서 그냥 무난하게 즐기기는 괜찮다는 평. 하필이면 다음 작품을 거하게 말아먹어버리면서 그 반사효과로 일부에서는 앙상블 순애물 시리즈에서 가장 낫다고 평가하기도 한다.

6. 기타

발매 직후 곧바로 주인공의 과거사를 다룬 에피소드0 패치와 마리카 루트 패치를 공개했다.[7] 에피소드0의 경우는 작중에서 제대로 알 수 없었던 주인공의 과거사를 짧게나마 알 수 있게 해준다는 점에서 제법 호평이었지만, 마리카 루트의 경우는 1막 구성에 H씬[8] 1회 직후 곧바로 우리들의 싸움은 지금부터 시작이야!라는 느낌으로 끝나버리기 때문에 평가가 그다지 좋지 못하다. 특히, 에피소드0야 그렇다 손 치더라도 마리카 루트의 경우는 굳이 한정 기간 공개 DLC로 만들어야 했는지 의문이라는 후기가 많다.

공식 인기 투표가 있었다. 작중 등장하면 여성 캐릭터만 투표가 가능하며, 총 표결 수는 2494표이다.
  • 1위-이치조지 토코 (688표)
  • 2위-마리카·폰·비텔스바흐 (678표)
  • 3위-아마야 레이 (378표)
  • 4위-카스가노 유카리코 (260표)
  • 5위-시마카게 루리 (189표)
  • 6위-탄게 카스미 (132표)
  • 7위-모치즈키 쿠미 (121표)
  • 8위-에르베라·리펜슈탈 (29표)
  • 9위-탄게 우메&모모[9] (21표)

토코는 사실 본작의 히로인들 중에서도 가장 미묘한 스토리 평가를 받는 편이지만, 그래도 캐릭터 자체는 호감을 얻었는지 1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마리카도 DLC패치를 통해 곁다리 식으로 추가된 서비스격 히로인에 그나마 패치 시나리오도 굉장히 대충 만들어졌음에도 1위인 토코와 고작 10표차이를 보이며 2위를 차지했다(...).
[1] 듀얼리스트×인게이지, 하나 건너 연애 등에 참여했다.[2] 마시로이로심포니, 왈큐레 로만체 등에 참여했다.[3] 실제로, 작중에서 주인공이 히로인을 선택하기 전, 주인공의 모친은 장래를 약속한 사람에게 건네주라며 가문 대대로 전해지던 반지를 주인공에게 주는데, 주인공은 해당 반지를 개별 루트가 갈리게 되는 약혼 시점이 아닌 극의 갈등이 모두 끝난 엔딩~에필로그 시점에서 히로인에게 건네주며 장래를 약속한다.[4] 禍福は糾える縄の如し. 불행과 행복은 마치 꼬아놓은 새끼줄과 같아서 번갈아가며 나타난다는 의미를 가진 일본의 속담.[5] 주인공의 과거사와 관련된 내용들은 잠깐잠깐만 언급되고 다소 맥거핀스럽게 제대로 정리되지 않은 상태로 끝나버린다.[6] 이후 팬디스크인 Goldenmarriage -Jewel Days-에서 후일담과 더불어 결혼 장면을 추가해 주었다.[7] 마리카 루트 패치를 하지 않을 경우, 마리카 루트 분기로 가는 선택지는 주인공이 아무도 선택하지 않는 노멀 엔딩으로 끝나게 된다.[8] 현실이 아닌 마리카의 시점에서 진행되는 망상이다.[9] 남성인 탄게 모모가 함께 묶여있는 이유는 같은 성우가 연기한 1인 2역이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