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1-06-03 01:47:28

파라티푸스

Paratyphoid fever, paratyphoid

파라티푸스는 살모넬라 균의 일종인 Salmonella enterica 균에 의해 발병하는 전염병, 열병. 감염 후 대개 6~30일 사이에 발병하며 증상은 며칠간 계속되는 지속적인 고열과 전신쇠약, 식욕부진, 두통 등 장티푸스(Typhoid fever)와 유사하다. 초기에는 마른 기침이 나기도 하고 복통, 서맥, 간 비대 등 증상이 생긴다. 몸에 장미빛 홍진이 생기기도 한다. 장티푸스보다는 증상이 덜한 편이다. 대한민국에서는 콜레라, 장티푸스 등과 함께 제1군 전염병으로 지정되어있다. 물이나 환자의 대변 매개로 전파되거나 감염자의 대변과 직접 접촉에 의하여 전염된다. 원인균에 따라 파라티푸스를 A형, B형, C형으로 나눈다.

스페인의 에르난 코르테스가 잉카 제국을 정복한 후 멕시코 등지에서 인구가 정복 전 2천만에서 50년후 2백만 정도로 1/10로 급격히 줄어든 원인으로 천연두 등 유럽 정복자들이 가져온 전염병을 원인으로 지목하는데 최근의 연구로는 1545년 경에 멕시코 등지에서 최고 1천500만 정도가 죽은 C형 파라티푸스의 대유행이 가장 치명적 원인으로 지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