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7-10-07 10:14:50

오렌지색 왜성

파일:wiki_star_white_logo.png 항성 갈색왜성
{{{#!folding [ 펼치기 · 접기 ]주계열성
이후 단계
극대거성 (0)청색극대거성황색극대거성적색극대거성
초거성 (I)청색초거성황색초거성적색초거성
밝은 거성 (II)
거성 (III)청색거성황색거성적색거성
준거성 (IV)
주계열성 (V)청색
(O)
청백색
(B)
백색
(A)
황백색
(F)
황색
(G)
주황색
(K)
적색
(M)
준왜성 (VI)
항성의 탄생 과정원시별전주계열성
잔해밀집성블랙홀중성자별
(펄서 / 마그네타)
백색왜성 (D)흑색왜성청색왜성
초신성성운초신성 초신성 잔해 행성상 성운
갈색왜성 / 준갈색왜성*(L)형(T)형(Y)형
기타볼프-레이에 별(W)
특이별탄소별 (C)지르코늄 별 (S)
괄호 안의 로마자 기호는 분광형*: 항성이 아님
}}}||

1. 개요2. 우주에서 관측시의 색깔3. 질량4. 온도,밝기,수명5. 생명체 거주가능성

1. 개요

Orange色 矮星
오렌지색 왜성으로 불리며 K형 항성이라고도 부른다.태양이 대표적인 G형 항성인 황색 주계열성보다는 작고 M형 항성인 적색 왜성보다는 큰 항성이다.
분광형으로 분류할 때 K이며, 일본이나 중화권에선 橙을 붙여서 귤색왜성이라 한다.굳이 색을 붙이자면 주황색 왜성이라 붙이면 적절할 듯하다. 실제로는 좀 다른 것이 사실이지만, 일반적인 인식으로는 태양과 비슷하다고 여겨진다.

2. 우주에서 관측시의 색깔

우주에서 관측시에는 흰색으로 관측된다. 분광형 K0~K2 사이에는 흰색에 극미량의 푸른빛이 나며 K5에서 완전한 흰색이 된다. K6이후로 분광형이 낮아지면서 흰색에 미미한 노란색이 섞이지만 그래도 분광형 M0까지는 거의 흰색에 가까이 관측된다. 하지만 대기중에서는 오렌지색으로 관측되기 때문에 오렌지색 왜성이라 한다.

3. 질량

질량은 적색 왜성태양 사이에 위치해 있으며, 태양과 비슷한 중원소 함유량을 가진 경우 질량은 태양의 평균 45~88%정도이다. [1] 대표적인 K형 항성인 센타우루스자리 알파B의 질량이 0.87, G형 항성인 고래자리 타우의 경우 질량이 0.81이며 이들의 분광형은 분광형 K의 상위권이다.

4. 온도,밝기,수명

온도는 3900~5200K, 밝기는 태양의 10~50%정도이지만 수명은 150~300억년 정도로 매우 길다. 150~300억년의 수명을 다한 뒤 후 태양과 같은 길을 걸을 것으로 생각되지만 G형 항성의 적색거성이나 백색왜성과는 달리 크기가 작을 것이다.

5. 생명체 거주가능성

케바케이지만 안정된 주계열성 별이기 때문에 오렌지색 왜성적색 왜성보다 생명체 거주 가능성이 더 높으며, 실제로 거주가능 영역도 더 넓고 항성에서 좀 더 멀리 떨어져 있다.
온도가 낮아지면 적외선 영역의 전자기파가 더 강해진다. 실제로 지구상의 식물은 분광형 K1까지는 안정적인 성장이 가능하다.
다만 K2 밑으로 내려가면 자외선과 식물의 성장에 필요한 가시광선 영역이 약해져 서서히 그에 따른 변화가 생기게 된다.
일부 식물들은 분광형 K2~K5 사이에서도 안정적으로 성장 가능하다. K6 이하로 내려가면 종류를 불문하고 생존이 불가능하다.[2]

하지만 실제로는 분광형 K1까지가 생존 라인이다. 대기 상층부의 오존층이 형성되려면 적당한 자외선이 필요한데, 분광형 K1인 항성까지는 안정적인 오존층의 형성이 가능하지만 K2부터는 서서히 불안정해지기 때문이다.
분광형 K2 이하의 항성의 행성에는 오존층이 서서히 불안정해지고, 이에 따른 항성 자외선에 어느 정도 노출되기 시작한다.
K4 이하의 항성의 행성에서는 오존층이 형성되더라도 항성 자외선을 막지 못할 정도이기 때문에, 식물이 성장하더라도 얼마 못 살다가 죽게 된다.

결국엔 종류를 불문하고 분광형 K0~K1 사이에서만 적당히 자외선과 가시광선을 내뿜어 지구상의 대부분 식물들이 이 항성체에서도 생존이 가능하다. 즉, 오렌지색 왜성이라도 질량과 표면온도가 최상위권이라면 지구상의 생명체가 생존할 수 있다.
(표면온도 5100K까지는 안정적인 생존이 가능하며, 이 이하로 내려가면 불안정적인 요소들이 많아지게 된다.)

[1] 중원소 함유량에 따라 태양의 38~93%까지 달라지기도 한다.[2] 항성의 빛이 적외선 영역에서 주로 발생하기 때문에, 지구상의 그 어떤 식물도 생존하지 못한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