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9-06 23:00:31

김선자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여성 연쇄살인범에 대한 내용은 김선자(범죄자) 문서를, 연쇄 살인사건에 대한 내용은 김선자 연쇄 독살사건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2. 해뜨는 식당3. 암투병4. 사후5. 기타6. 출연방송


1942 ~ 2015.

1. 개요

파일:external/610fc00a5952e75e16e28440a2265fc6113c1c620eeb4b6399674563fd40b409.jpg

파일:external/img.sbs.co.kr/200821987_700.jpg

1942년생이며 2015년 3월 18일 별세했다. 생전 취약계층이 부끄럼없이 밥 한 끼를 먹을 수 있도록 2010년에 광주 동구에 있는 대인시장에서 식당을 개업해 운영했다.

2. 해뜨는 식당

처음엔 죽집을 할 생각이었으나 자신이 사기와 사업실패로 인해 밥 한끼를 때우기도 어려웠던 시기를 생각해서 밥값이 1000원인 해뜨는 식당을 개업했다. 일명 천원식당. 취약계층들이 부담되지 않는 선에서 당당하게 밥먹을 수 있는 가격이 1000원이라고 생각해 가격을 정했다고 한다. 메뉴는 1식 3찬과 된장국이 나오는 백반. 다만, 운영을 할수록 적자를 보고 있었기에[1] 후원이 큰 도움이 되었다고 한다.

광주 대인시장 천원식당 <해뜨는식당>의 천원백반
광주 대인시장 천원식당 ,천원 국수~

3. 암투병

2012년 5월 대장암 말기로 1년 시한부 판정을 받고 화순전남대병원에서 수술 및 암투병을 시작했다. 궁금한 이야기 Y에서 '90세 할아버지가 끼니를 잘 챙기실까 걱정된다'고 인터뷰했다. 방송에선 수술이 잘되서 금방 식당에 나갈 수 있을거라 했었고 시장상인들과 주변기업, 시민들이 도우면서 2013년부터 운영을 재개했지만 다시 건강이 악화되면서 2015년 3월 18일 73세의 나이로 별세.식당을 계속 운영해주길 바란다는 유언을 남겼다.

4. 사후

홍정희 대인시장 상인회 회장이 식당을 대신 맡아 운영하고 있고 쌀을 정기적으로 후원해주시는 분들이 많다고 한다.

광주 동구에서 동구민상 특별상을 수여받았다 '1000원 백반' 고 김선자 할머니…광주 동구민 특별상 받는다

2017년 4월 7일 VJ 특공대 방영분에 따르면 현재는 막내 따님이 운영하고 계시다고 한다.

5. 기타

정부의 지원금으로 빌딩을 샀다는 모함을 받은 적이 있었다고 한다.

현재의 물가와 비교하며 이웃과 정을 나눈 할머니를 추억하는 글 나눔을 실천한 할머니

6. 출연방송

궁금한 이야기 Y


[1] 한 달 평균 100만~2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