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19 03:19:33

SK이노베이션

SK종합화학에서 넘어옴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이 문서가 설명하는 대상의 이전 사명은 대한석유공사입니다. 한국석유공사에 대한 내용은 한국석유공사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파일:SK그룹 로고.jpg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계열사
지주회사 SK주식회사
에너지 · 화학 SK에너지 | SK이노베이션 | SK E&S (코원에너지서비스 | 부산도시가스) | SK종합화학 | SKC | SK루브리컨츠 | SK머티리얼즈
통신 · 반도체 SK텔레콤 | SK브로드밴드 | SK네트웍스 | SK플래닛 | SK하이닉스 | SK머티리얼즈 | SK스토아
기타 SK건설 | SK매직 | ADT캡스 | 드림어스컴퍼니
재단 행복나눔재단 | 한국고등교육재단 | SK미소금융재단
스포츠단
SK 와이번스 | 제주 유나이티드 | 서울 SK 나이츠 | T1 | SK 호크스 | SK 슈가글라이더즈
}}}}}} ||

SK이노베이션
SK innovation Co., Ltd.
로고 파일:attachment/skinno.png
정식 명칭 에스케이이노베이션 주식회사
영문 명칭 SK innovation Co., Ltd
설립일 2007년 7월 3일[1]
업종명 지주회사
상장유무 상장기업
기업규모 대기업
본사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26 (서린동)
울산CLX SK에너지/종합화학/루브리컨츠 울산광역시 남구 신여천로 2
인천CLX SK인천석유화학 인천광역시 서구 봉수대로 415
기술혁신연구원 SK이노베이션 대전광역시 유성구 엑스포로 325
총괄사장 김준
매출 46조 2,609억 원 (연결기준, 2017)
영업이익 3조 2,343억 원 (연결기준, 2017)
상장시장 유가증권시장 (2007년 ~ 현재)
종목코드 096770
편입지수 코스피지수
KRX100
KOSPI200
홈페이지 홈페이지
노조 홈페이지
임직원 수 6,517명(2018.03기준)

1. 개요
1.1. 사업현황
2. 역사3. 역대 임원
3.1. 민영화 이전3.2. 민영화 이후
4. 기업문화5. 영업장
5.1. 서린동 본사5.2. 울산CLX5.3. 인천CLX5.4.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5.5. SK플리머츠
6. 사가7. 스포츠


파일:sk서린빌딩1.jpg
SK이노베이션 계열 본사 서린빌딩 사옥

1. 개요

국내 최초 및 최대 에너지·화학기업.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화학 기업이자 SK그룹 석유화학사업부문의 중간 지주회사로서 국내 4대 기름집 (SK에너지, GS칼텍스, S-Oil, 현대오일뱅크) 중 맏형이다. 맏형 답게 세계 3위의 정제능력(하루 84만 배럴)을 가진 울산 CLX를 보유하고 있다. 국내 점유율 1위 정유사의 타이틀 때문에 내수과점 기업이라는 이미지가 강하지만, 전체 매출 중 수출비중이 70%를 넘는 엄연한 우리나라 대표 수출기업이다.

1962년 10월 13일 한미합작 공기업 '대한석유공사'로 출발하여 1980년 민영화를 통해 (주)선경에 인수되었고, 이후 유공(1982), SK(주)(1997)로 바뀌다가 2007년 SK에너지로 물적 분할 후 SK이노베이션(2011)으로 상호를 변경해오며 오늘날에 이르렀다.

노조는 대한석유공사 시절부터 줄곧 한국노총 화학노련 소속이다.

1.1. 사업현황

2011년 1월, SK이노베이션 체제가 출범하며 석유사업 및 화학사업을 분사하였고, 2013년 7월, 2개 사업단위(E&P(석유개발), B&I(배터리와 소재))와 5개 자회사(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인천석유화학, SK트레이딩 인터내셔널)로 나눈 독자경영 체제로 재편되었다. 각각의 회사는 4개 사업부문을 아래와 같이 영위하고 있다.

총괄 및 투자: SK이노베이션
석유개발 및 배터리&정보소재사업: SK이노베이션
석유 사업: SK에너지, SK인천석유화학, SK트레이딩 인터내셔널
화학 사업: SK종합화학, SK인천석유화학
윤활유 사업: SK루브리컨츠

2. 역사

본사는 1962년, 한국 정부가 미국 걸프 사[2]의 지분 25% 참여를 받아들여 '대한석유공사'로 설립했다.

국영기업 시절 본사는 국내 석유사업의 선두에 서서 1964년에는 울산 정유공장을 준공하고 1971년에는 석유판매업체인 흥국상사(주)의 주식 전량을 인수해 자회사로 두었다. 그러나 1973년과 1979년에 두 차례 터진 오일쇼크의 유탄을 맞은 걸프 사가 1980년 8월에 소유 지분 50%를 대한석유지주에 팔아치워 철수하였고, 이에 따라 정부는 선경을 유공 민영화 대상자로 지정해 걸프가 가졌던 주식 50%를 매각해 민영화시켰다. 이에 따라 최종현 그룹 회장이 본사 대표이사 사장직까지 맡았다.

1982년 6월 유공해운 설립 후 7월부터 (주)유공으로 사명을 변경했고, 2년 뒤에 미국 헌트 사와 예멘 마리브 유전개발에 참여하고 기술개발연구소를 세우는 한편, 1985년 10월에 대한석유지주를 합병한 후 11월에 주식을 상장했고, 12월에 유공가스(주)를 설립했다. 1986년부터 해외전환사채 발행 후 1987년에는 그리스 제조시설, 1989년 고분자기술연구소 및 제2에틸렌 제조시설을 세우는 등 유공을 국내 굴지의 석유기업으로 거듭나게 하였다.

1993년에 가습기살균제 '팡이제로'를 출시해 생활용품 사업에 발을 들여놓은 후 1994년부터 한국이동통신을 인수해 민영화시킨 뒤 대덕기술원을 세웠고, 1995년 10월에는 '엔크린'을 출시해 호남정유에 이어 휘발유의 브랜드화를 실천하였다. 1997년 10월 1일부터 글로벌 경쟁시대를 맞아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유공, 유공해운, 흥국상사, 유공가스를 SK주식회사, SK해운, SK에너지판매, SK가스로 CI 체계를 각각 변경하고, 1999년 SK에너지판매를 SK상사에 합병시켰다. 2007년에 구 법인이 지주회사로 전환됨에 따라[3] 에너지/화학부문을 물적분할해 SK에너지로 재탄생했고, 2011년 1월 석유지주사로 전환하며 SK이노베이션으로 사명을 변경해 석유산업 등 3개 부문을 물적분할해 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를 각각 출범시켰다.

이후 2013년 7월, 5개 자회사(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인천석유화학,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로 재편하였다. 2017년에는 직영주유소 부문을 SK에너지로 이관했다.

3. 역대 임원

3.1. 민영화 이전

  • 대표이사 수석부사장
    • L.H. 보닌 (1970)
    • 존 L. 스토익 (1970~1973)
    • S.K. 맥월터 (1973~1975)
    • R.F. 브래들리 (1975~1980)

3.2. 민영화 이후

  • 이사회 의장
    • 김창근 (2012~ )
  • 대표이사 부회장
    • 김항덕 (1994~1997)
    • 황두열 (2001~2004)
    • 신헌철 (2007~2009)
    • 구자영 (2013~2015)
    • 정철길 (2015~2016)
  • 이사 부회장
    • 김한경, 이건채 (2000~2002)
    • 황두열 (2000~2001)
    • 신헌철 (2009~2013)
  • 대표이사 사장
    • 최종현 (1980~1984)
    • 김항덕 (1984~1993)
    • 조규향 (1994~1997)
    • 남창우 (1997~1998)
    • 김한경 (1998~2000)
    • 유승렬 (2000~2002)
    • 김창근 (2002~2004)
    • 신헌철 (2004~2007)
    • 구자영 (2008~2013)
    • 정철길 (2015)
    • 김준 (2017~ )
  • 수석부사장
    • 김항덕 (1980~1984)

4. 기업문화

6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정유"회사임에도 불구하고 굉장히 자유로운 기업 문화를 가지고 있다. 2016년 여름부터 이른바 쿨 비즈 캐주얼 정책에 따라 7~8월간 전 직원 반바지 복장 근무를 허용하고 있으며, 실제로 과반수에 가까운 직원이 쿨 비즈 캐주얼 복장으로 출근한다고 한다. 대외 업무나 고객 방문 시에만 상황에 맞는 복장을 갖추면 라운드 T셔츠도 허용한다.

다양한 기관에서 선정하는 "일하기 좋은 기업" 1위 타이틀을 자주 획득하는 기업이다. 기본적으로 SK이노베이션 자회사 포함 전체 평균 급여가 연 1억2000만 원을 넘어가기 때문에 직원 연봉 만족도가 높은 기업이고, 기름집 보너스 하악 의료비 연 1억 원 지원, 복지카드 연 300만 원, 전세나 주택 구매시 대출 지원 등 그 복지 좋다는 SK텔레콤에 버금가는 알찬 임직원 복리후생도 한몫 하기 때문.

2018년 문재인 정부 들어 주 52시간 최대 법정 근로시간 법시행 및 워라밸이 강조되는 사회 기조 아래 모든 대기업이 한 번쯤은 다 해보는 오후 6시 사내PC 종료를 시전한다고 한다.

5. 영업장

5.1. 서린동 본사

파일:서린빌딩2.jpg
종로구에 위치한 본사 사옥

5.2. 울산CLX

파일:울산CLX.jpg

5.3. 인천CLX

파일:인천CLX.jpg

5.4.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

파일:기술혁신연구원.jpg

5.5. SK플리머츠

파일:SK플리머츠.jpg

6. 사가

작사는 이은상, 작곡은 김동진이 맡았다.
(1절)찬란한 아침햇빛 동해의 나라 / 조국의 부강은 우리의 사명
기름은 방방곡곡 산업의 혈맥 / 번영의 새 사회를 건설하리라
시대를 선구하는 보람찬 대열 / 나라의 힘이 되자 주식회사 유공[4]

(2절)뭉치자 사랑하자 우리 동지들 / 새 역사의 바퀴를 떠밀고 가자
성실과 근면속에 커가는 살림 / 문화의 낙원을 이룩하리라
밤낮을 쉬지 않는 복지의 행진 / 겨레의 자랑되자 주식회사 유공

7. 스포츠

파일:2017_울산.png

의외로 바둑과 인연이 있어서 한국바둑리그에 SK엔크린 이름으로 참가중이다. 연고지는 울산광역시.

자회사인 SK에너지는 유공 시절부터 제주 유나이티드를 운영중이다. 그래서인지 가끔 Sk주유소 직원용 점퍼 팔 부분에 제주 유나이티드 로고 패치가 붙어있는 경우를 볼 수 있다.


[1] 구 SK(주)에서 물적분할한 시기이다.[2] 미국에서는 칼텍스, 엑슨모빌, 텍사코 등과 함께 유명한 석유 브랜드이다. 1984년부터 스탠다드 오일 캘리포니아(현 쉐브론)에 인수되어 이듬해 합병되었다.[3] 이후 구 법인은 2015년 SK C&C에 합병됨.[4] 1982년 이전까진 '대한석유공사'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