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0-01 14:06:14

마리아 토르페

마리아 소프에서 넘어옴
파일:external/images3.wikia.nocookie.net/284px-Maria_templar.jpg
성전기사단원이었던 시절

파일:attachment/a0080834_50e159a72a010.png
어쌔신 크리드 2에서 데스몬드의 기억을 통해 나타난 마리아 토르페 오오 마님 오오

파일:external/images4.wikia.nocookie.net/640px-New_regime_2.png
노년기의 마리아 토르페 알타이르는 60대가 돼도 팔팔해보이는데 어째 이쪽은 많이 늙었다
우리는 파멸을 향해 걷고 있을지도 모르오, 마리아.(We may be walking to our doom, Maria.)
그럴수도 있지요, 하지만 우리는 함께 걷고 있어요.(We may, but we walk together.)
- 1228년 마샤프의 성, 알타이르와 마리아의 마지막 대화
강해지세요, 알타이르.(Strength, Altair.)
- 마리아의 유언

Maria Thorpe

(1161~1228)

어쌔신 크리드 시리즈의 조연이자 알타이르의 아내. 성우는 Elanor Noble.

잉글랜드 태생으로, 원래는 성전기사단의 일원이었다. 로베르 드 사브레의 휘하에서 일종의 카게무샤 비슷한 역할을 담당하여 알타이르가 로베르를 제거하는것을 미연에 방지하는 역할을 하는 동시에 알타이르를 꾸짖고 조롱했다. 이에 알타이르는 '목표가 아닌자를 살인할 생각은 없다'면서 마리아 토르페를 그냥 내버려두고 가고, 이후 어쌔신 크리드: 블러드라인에서 둘은 다시 재회하게 된다.

블러드라인에서 마리아는 성전기사단에게 버림받아 고뇌에 휩싸인다. 우연찮게 알타이르와 재회하게 된 마리아는 알타이르에게서 '암살단의 신조'와, 성전기사단의 잘못된 논지에 대해서 심도있는 토론과 철학을 주제로 한 대화를 통해 생각이 차츰 바뀌기 시작했고, 막판에는 성전기사단과 과거의 행적에 대한 연을 끊어버리고 '잉글랜드로도, 성당기사단으로도 돌아가기 싫으니 계속 동쪽으로 여행을 하겠다'라고 밝혔고 그렇다면 자신과 함께 가자는 알타이르의 제안에 따라 그와 동행하게 된다.

파일:external/images2.wikia.nocookie.net/Codex.jpg
사실 알타이르와 함께가기 이전에, 이미 알타이르의 강한 신념과 철학을 보고 알타이르를 진심으로 흠모하게 되었고, 재회했을 당시 탑꼭대기에서 검열삭제를 통해 자식까지 가지게 된 상태였던지라[1] 이러한 변화는 필연적이라 할 수 있을듯.

파일:external/images4.wikia.nocookie.net/640px-Bellydancin.jpg
중간에 적들을 속이기 위해 아랍 여인으로 변장하기도 했었다. 나름대로 변장에 일가견이 있는듯.

레벨레이션에서 에지오 아디토레가 노년이 된 알타이르의 행적을 보게 될 때 마리아의 행적도 보게 된다. 젊었을때 한 성질 했던 거와는 달리 매우 온화한 성품을 지니게 되었으며, 알타이르가 그랜드마스터가 된 이후로 실의에 빠져있을때 항상 심적으로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큰 도움을 주었다.

파일:external/img4.wikia.nocookie.net/New_regime_11.png
이후 아바스 소피안이 알타이르에게 열폭하여 온갖 트집을 잡으며 깽판을 놓을 때[2] 아바스의 부하 스와미의 칼날에 목숨을 잃는다. 그 당시 알타이르는 겉으로 감정 표출을 별로 하지 않았지만 속으로는 큰 슬픔에 잠겨 있었다.

알타이르와는 처음에는 악연으로 만나게 된 인연이었지만, 이후에는 항상 서로를 도우며 진심으로 사랑했던 부부 사이였다. 알타이르 역시 마리아를 진심으로 사랑했으며 항상 아내를 위하는 마음을 가졌다.

파일:external/images2.wikia.nocookie.net/480px-Zw-codex-25.png
알타이르가 그린것으로 설정된 마리아 소프의 초상화. 그림 솜씨도 뛰어난 그랜드 마스터 하사신 알타이르

여담으로 알타이르를 속이기 위해 장례식에서 로베르로 변장하고 있을 때 손을 다소곳하게 모으고(...) 대기하고 있다. 사실은 다른 사람이었다는 사실이 나름 반전이었던 것 같지만, 체격으로 보나[3] 전투시의 음성으로 보나 영락없는 여성이기 때문에 유저들은 아무도 안속는다. 알타이르만 속지.

참고로 알타이르보다 연상이다.연상연하. 알타이르가 1165년생이고 마리아는 1161년생. 동안 나이들어서는 알타이르보다 늙어보이는 이유가 있었다

[1] 어쌔신 크리드 2의 초반부에서 데스몬드가 혼입효과로 이 모습을 지켜본다.[2] 알타이르는 둘째 아들의 죽음 때문에 마시아프로 돌아왔고, 첫째 아들 다림도 마시아프로 부른다.[3] 어깨가 좁고 가슴이 봉긋하게 나와있다.